LG 올레드 TV, 美 기술공학 ‘에미상’ 수상
LG 올레드 TV, 美 기술공학 ‘에미상’ 수상
  • 임준혁 기자
  • 기사승인 2021-01-27 16:24:51
  • 최종수정 2021.01.27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작자 의도한 표현 섬세히 구현하는 LG 올레드 TV의 뛰어난 색 표현력 인정
글로벌 주요 영화 제작사도 영상품질 참조용 디스플레이로 LG 올레드 TV 활용
LG 올레드 TV가 미 텔레비전예술과학아카데미(NATAS)로부터 기술공학 에미상(Technology and Engineering Emmy Award)을 받았다. 사진은 LG 올레드 TV와 에미상 트로피. [사진=LG전자 제공]
LG 올레드 TV가 미 텔레비전예술과학아카데미(NATAS)로부터 기술공학 에미상(Technology and Engineering Emmy Award)을 받았다. 사진은 LG 올레드 TV와 에미상 트로피. [사진=LG전자 제공]

LG전자 올레드 TV가 TV 영상·콘텐츠 부문의 세계적 권위 전문가들로부터 우수성을 인정받았다.

LG 올레드 TV는 최근 미국 텔레비전예술과학아카데미(NATAS‧National Academy of Television Arts and Science)가 발표한 기술공학 에미상(Technology and Engineering Emmy Award)을 수상했다.

지난 1949년 시작돼 올해로 72회째를 맞는 에미상은 매년 TV∙방송 업계에서 뛰어난 업적과 혁신성을 보인 작품, 배우, 기술 등에 주어진다. ▲영화 업계의 아카데미상 ▲무대 공연 분야의 토니상 ▲공연예술 분야 그래미상 등과 어깨를 나란히 하며 세계 최고 수준의 전통과 권위를 인정받고 있다.

LG 올레드 TV가 수상한 기술공학 에미상은 여러 시상 분야 중 방송기술 및 시청환경에 혁신적인 기여를 한 기술 주체에 주어진다.

LG 올레드 TV는 영상 원작자가 의도한 표현을 얼마나 섬세하게 구현하는지를 확인하기 위한 용도인 영상품질 참조용 디스플레이로 활용될 만큼 정확한 색을 표현하는 TV라는 점을 특히 높이 평가 받았다.

실제 할리우드의 주요 영화 제작사들도 LG 올레드 TV를 영상품질 참조용 디스플레이로 활용하고 있다.

LG 올레드 TV는 자발광 올레드를 기반으로 백라이트가 필요 없이 화소 하나하나가 스스로 빛을 내고, 이를 자유자재로 조절해 화질을 섬세하게 표현한다. 소비자는 물론 다수의 전문가들로부터 압도적 명암비와 블랙 표현, 완벽에 가까운 시야각 등을 인정받으며 명실상부 최고 TV로 손꼽힌다.

LG 올레드 TV는 지난해 미국 할리우드전문가협회(HPA‧Hollywood Professional Association)로부터 기술 우수상을 수상했으며, 최근 세계 최대 IT∙전자 전시회 CES 2021에서 공식 어워드 파트너인 엔가젯(Engadjet)으로부터 7년 연속 최고 TV(Best TV Product)에 선정되는 등 연이어 최고 화질을 인정받고 있다.

LG전자 HE연구소장 남호준 전무는 “LG 올레드 TV만이 가능한 압도적 화질을 기반으로 방송∙영상 콘텐츠 시청 환경 분야에서 차별화된 가치를 지속 제공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위키리크스한국=임준혁 기자]

ljh6413@wikileaks-kr.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