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위, 변창흠 불러 'LH 투기' 현안질의
국토위, 변창흠 불러 'LH 투기' 현안질의
  • 뉴스1팀
  • 기사승인 2021-03-09 10:13:46
  • 최종수정 2021.03.09 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국회 국토교통위원회는 9일 오후 2시 전체회의를 열고 한국토지주택공사(LH) 직원의 신도시 예정지 투기 의혹과 관련한 긴급현안 질의를 한다.

이날 현안질의는 국민의힘 측의 요청으로 소집됐다. 당초 여당은 국토위 자체 진상조사 결과부터 보자는 입장이었지만, 투기 의혹의 심각성을 고려해 현안질의에 합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변창흠 국토교통부 장관과 장충모 LH 사장 직무대행이 출석한다.

야당은 변 장관의 LH 사장 재임 시절 발생한 투기 의혹이라는 점을 파고들며 경질론을 앞세울 것으로 보인다.

반면 민주당은 거취 논란보다는 공무원의 윤리의식과 LH 직원을 두둔하는 듯한 변 장관의 발언을 질타할 것으로 전망된다.

[위키리크스한국=연합뉴스]

news1team@wikileaks-kr.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