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장 투표율 강남3구 가장 높아…2시 현재 서초구 47%
서울시장 투표율 강남3구 가장 높아…2시 현재 서초구 47%
  • 뉴스1팀
  • 기사승인 2021-04-07 14:35:31
  • 최종수정 2021.04.07 1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연합뉴스]
[출처=연합뉴스]

4·7 서울시장 보궐선거 투표율이 야권 우세지역인 강남 3구(강남·서초·송파)에서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7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오후 2시 현재 서울의 투표율은 42.9%를 기록 중이다. 전체 유권자 843만 명 중 361만 명이 투표를 마쳤다.

구별로 보면 서초구가 투표율 47.2%를 기록해 서울 25개구 중 1위였고, 송파구가 45.0%로 2위, 강남구가 44.7%로 그 뒤였다.

이어 종로구(44.6%), 양천구(44.5%), 동작구(44.2%) 등의 순이다.

반면 금천구가 38.0%의 투표율로 가장 낮았고, 중랑구(39.7%), 관악구(39.8%), 강북구(40.4%) 등 전통적 여권 우세 지역은 하위에 포진했다.

[위키리크스한국=연합뉴스]

news1team@wikileaks-kr.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