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반도체 전쟁 격화 속, 삼성전자 반도체 하반기 인재영입 스타트
글로벌 반도체 전쟁 격화 속, 삼성전자 반도체 하반기 인재영입 스타트
  • 최종원 기자
  • 승인 2021.09.06 06:46
  • 수정 2021.09.06 05: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메모리·파운드리 등 DS부문 전체 이번달 경력채용 돌입
'3년간 4만명 채용' 본격화…신입사원 공채도 이달 진행
삼성전자 [출처=연합뉴스]
삼성전자 [출처=연합뉴스]

글로벌 반도체 전쟁이 격화하는 가운데 삼성전자가 메모리·파운드리·시스템LSI 등 주요 반도체 사업부를 포함해 DS(디바이스솔루션)부문 전사에 걸친 경력사원 공개채용에 나선다.

삼성전자는 지난 8월 메모리 외에 시스템 반도체에서도 명실상부한 '세계 1위'를 달성하고자 3년간 240조원의 막대한 투자를 진행하겠다는 계획을 내놓은 바 있다.

특히 삼성은 이같은 계획의 일환으로 3년간 4만명을 직접 채용하겠다고 발표한 가운데 이번 하반기 삼성전자 DS부문 경력 공채를 시작으로 삼성그룹 주요 관계사들의 신입사원 채용 일정도 이달 중에 발표될 전망이다.

6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공식 채용 홈페이지 '삼성 커리어스'(Samsung careers)를 통해 '2021년 하반기 DS부문 정규직 경력사원 채용' 공고를 내고 서류 접수를 시작했다.

지난 3일부터 시작된 서류 접수는 오는 27일까지 진행되며 학사학위 보유자 중에서 경력 4년 이상, 석사는 2년 이상 경력을 갖추고 있으면 지원이 가능하다. 근무지역은 삼성전자의 반도체 생산라인이 있는 화성·기흥·평택을 포함해 수원, 천안·온양 등이다. 

이번에 삼성전자가 경력사원을 모집하는 분야는 DS부문 산하의 메모리사업부, 시스템LSI사업부, 파운드리사업부 등 3곳을 포함해 △반도체연구소 △TSP총괄 △글로벌인프라총괄 △DIT센터 △생산기술연구소 △종합기술원 △부문직속 등 10가지에 달한다.

삼성전자는 추후 면접과 건강검진 등을 거쳐 올 12월이나 내년 1월쯤 최종 합격자를 추려낼 예정이다. 삼성전자는 앞서 지난 2월에도 DS부문 10개 사업부에 걸친 경력사원 채용을 진행한 바 있다.

올해에만 벌써 2번째 경력사원 공채를 진행하는 DS부문은 IM(IT&모바일), CE(소비자가전)까지 포함한 삼성전자의 3대 사업부문 중에서 가장 큰 규모를 갖추고 있다. 지난 6월말 기준 삼성전자 임직원이 11만여명인데 DS부문 소속만 절반 이상인 6만1600여명에 달한다.

특히 재계에선 삼성전자가 반도체 사업 영역에서 대대적인 경력 공채에 나선 시기가 지난 8월 총수인 이재용 부회장 가석방 직후라는 점에 주목하고 있다.

삼성은 이 부회장이 지난 8월 13일 가석방으로 출소한 지 11일만에 반도체, 바이오, 차세대 통신 등 주요 주력사업에 3년간 240조원을 투자하겠다는 '3개년 경제활성화' 계획을 내놨다.

삼성은 240조원 중에서 180조원을 국내에 투자할 방침인 가운데, 이 중에서 반도체 사업에서의 투자 규모만 약 150조원에 이를 것으로 전망된다.

sus@wikileaks-kr.org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127, 1001호 (공덕동, 풍림빌딩)
  • 대표전화 : 02-702-2677
  • 팩스 : 02-702-167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소정원
  • 법인명 : 위키리크스한국 주식회사
  • 제호 : 위키리크스한국
  • 등록번호 : 서울 아 04701
  • 등록일 : 2013-07-18
  • 발행일 : 2013-07-18
  • 발행인 : 박정규
  • 편집인 : 박찬흥
  • 위키리크스한국은 자체 기사윤리 심의 전문위원제를 운영합니다.
  • 기사윤리 심의 : 박지훈 변호사
  • 위키리크스한국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위키리크스한국. All rights reserved.
  • [위키리크스한국 보도원칙] 본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 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립니다.
    고충처리 : 02-702-2677 | 메일 : laputa813@wikileaks-kr.org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