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각 부처 비효율적 지원”..대통령 직속 컨트롤 타워 만들어야
“각 부처 비효율적 지원”..대통령 직속 컨트롤 타워 만들어야
  • 김은정 기자
  • 기사승인 2021.12.02 15:03
  • 최종수정 2021.12.02 15: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장기 전략·정책 조율 위해 ‘제약바이오혁신위원회’ 시급
제약계, 20대 대통령 후보들에게 정책 제안
[제공=한국제약바이오협회]
[제공=한국제약바이오협회]

제약산업계가 제20대 대통령 대선 후보들에게 정책공약을 제안했다.

한국제약바이오협회는 지난 30일 ‘2021 한국제약바이오협회 CEO 포럼’을 개최하고, 대통령 직속 ‘제약바이오혁신위원회’ 설치 등 대선 주요 정책공약을 제시했다.

제약계는 가장 먼저 각 정부 부처의 제약바이오 지원 사업이 체계적이지 않고, 비효율적으로 이뤄지는 측면이 있는 만큼, 대통령 직속의 컨트롤 타워 설치를 주문했다.

제약바이오산업 관련 중장기 전략을 수립하고 각 부처 정책을 조율할 수 있는 통합 거버넌스제약바이오혁신위원회를 만들어야 한다는 것이다.

제약바이오혁신위원회는 R&D, 정책금융, 세제지원, 규제법령 개선, 인력양성, 기술거래소 설치, 글로벌 진출 등을 총괄하며 총체적‧입체적인 정책 조정자 역할을 수행해야 한다고 제약계는 주문했다.

이어 팬데믹에 대비하기 위해 ‘백신주권, 글로버 허브 구축을 위한 전폭적인 국가 R&D 지원’을 제안했다.

백신 자국화를 위해 코로나19 백신의 신속 개발과 차세대 백신개발 플랫폼을 전폭 지원하고, 정부의 R&D 투자 규모를 보완할 백신바이오펀드 조성, 백신‧원부자재 생산설비 확대 지원 등이 이뤄져야 한다는 얘기다.

국산 신약 약가 우대도 중요한 문제다. 

국내개발 신약의 적정 가치를 인정받을 수 있도록 국내개발 혁신신약에 대한 확실한 약가보상체계 마련이 시급하다. 국내 등재 신약 가격을 글로벌 시장 신약의 80%~120% 수준으로 결정, 보상의 명확성을 높이고 예측 가능성을 제고해야 한다는 취지다.

제약바이오강국 실현을 위한 임상 3상 집중지원, 메가펀드 조성으로 K-블록버스터 창출, 빅파마 육성, M&A 활성화 위한 정책금융 등 재정·세제 확대 등 제안도 담겼다.

글로벌 블록버스터 신약의 경우 연 매출이 수십조원에 육박하기 때문에 개발에 성공할 수 있도록 후기단계 임상 3상에 지원을 늘리고 M&A 활성화 등을 통한 규모의 경제 실현이 필요하다는 의미다.

원희목 제약협회 회장은 “제약주권 확립, 제약바이오강국 실현은 보건안보와 국가경제를 위해 반드시 가야할 길이다. 제20대 대통령 선거에 나선 각 대선 후보들이 산업계의 제안을 정책 공약에 확실하게 담아야 한다”며 “이 제안서를 각 정당에 전달해 대선 정책 공약으로 반영될 수 있도록 적극 전개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에 대해 김강립 식품의약품안전처장은 제약바이오산업 육성의 필요성에 공감했다.

김 처장은 “내년 대선을 통해 어떤 정부가 들어서더라도 제약바이오산업의 미래를 육성하는 것이 대한민국 경제를 키워가는 것이라는 점에서 이견이 없을 것”이라며 “우리 제약바이오산업이 글로벌 시장에 나아가는데 있어 불확실성을 덜어주고, 선제적이고 효율적으로 함께 문제를 풀어가겠다”고 답변했다.

[위키리크스한국=김은정 기자]

kej5081@wikileaks-kr.org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127, 1001호 (공덕동, 풍림빌딩)
  • 대표전화 : 02-702-2677
  • 팩스 : 02-702-167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소정원
  • 법인명 : 위키리크스한국 주식회사
  • 제호 : 위키리크스한국
  • 등록번호 : 서울 아 04701
  • 등록일 : 2013-07-18
  • 발행일 : 2013-07-18
  • 발행인 : 박정규
  • 편집인 : 박찬흥
  • 위키리크스한국은 자체 기사윤리 심의 전문위원제를 운영합니다.
  • 기사윤리 심의 : 박지훈 변호사
  • 위키리크스한국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위키리크스한국. All rights reserved.
  • [위키리크스한국 보도원칙] 본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 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립니다.
    고충처리 : 02-702-2677 | 메일 : laputa813@wikileaks-kr.org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