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봉규 이사장, '2022년 상반기 코리아씨이오서밋 이사회 및 오찬회' 성료
박봉규 이사장, '2022년 상반기 코리아씨이오서밋 이사회 및 오찬회' 성료
  • 최문수 기자
  • 승인 2022.05.10 16:28
  • 수정 2022.05.10 16: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봉규 코리아씨이오서밋 이사장이 개회사와 더불어, 마블스(MARVELS) 및 서밋클럽(SUMMIT CLUB) 일정 등에 대해 보고하고 있다. [사진출처=코리아씨이오서밋]
박봉규 코리아씨이오서밋 이사장이 개회사와 더불어, 마블스(MARVELS) 및 서밋클럽(SUMMIT CLUB) 일정 등에 대해 보고하고 있다. [사진출처=코리아씨이오서밋]

코리아씨이오서밋(박봉규 이사장)은 지난 9일 서울시 중구 정동 컨퍼런스하우스 달개비에서 2022년 상반기 서밋클럽 커리큘럼과 제15회 마블스(NFT META Korea 2022) 컨퍼런스 그리고 2022년 해외포럼 개최 논의 등을 위해 '2022년 상반기 코리나씨이오서밋 이사회 겸 오찬회'를 개최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날 행사는 코리나씨이오서밋 박봉규 이사장의 개회사와 오명 명예이사장의 격려사로 시작을 알렸다. 이어서는 2022년 이사진 소개 및 의견 개진 등이 진행됐다.

박 이사장은 "그간 코로나로 주춤했던 KSC 커뮤니티 활동이 이제 거리두기 해제로 활기를 띠기 시작했다"며 "제15회 마블스(NFT META Korea 2022) 컨퍼런스는 '다시 대한민국! 디지털 플랫폼 정부, 웹3.0 시대의 시작'이란 주제로 오는 7월7~8일 개회할 예정이다"고 전하며 이사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했다.

코리아씨이오서밋에 따르면, 2022년 서밋클럽 시즌2의 주제는 '트렌드 및 콘텐츠'로 하고, 하반기 해외포럼은 10월경 오사카에서 개최키로 했다.

오명 명예이사장은 "2022년에도 KCS CEO커뮤니티 강화를 위해 각자의 역할에 최선을 다하자"고 말했다.

오명 명예이사장이 격려사를 하며, 2022년 KCS 커뮤니티 강화를 위해 각자의 역할에 최선을 다하자며 독려하고 있다. [사진출처=코리아씨이오서밋]
오명 명예이사장이 격려사를 하며, 2022년 KCS 커뮤니티 강화를 위해 각자의 역할에 최선을 다하자며 독려하고 있다. [사진출처=코리아씨이오서밋]

주영섭 KCS엑셀러레이팅 위원장(서울대학교 특임교수)은 "코리아씨이오서밋이 내년도엔 20주년이 되는 만큼 새로운 변화가 요구된다"며 "정체성이 분명한 커뮤니티로 발전될 수 있도록 노력하자"고 말했다.

한편, 이날 참석자에는 박 이사장을 비롯해 △구자관 삼구아이앤씨 책임대표사원 △권영걸 서울디자인재단 이사장 △김영철 바인그룹 회장 △김장실 제20대 대통령취임식 국민통합초청위원장(전 문화체육관광부 차관) △김화동 중앙대학교 초빙교수(전 한국조폐공사 사장) △여봉례 전 한국여성경제인협회 서울회장 △윤미옥 지아이이앤에스(GI ENS) 대표 △장태평 차세대미래전략연구원 원장(전 농림수산식품부장관) △조은경 (주)다손 회장 △최배근 중소기업기술경영연구소 대표 등이 참석했다.

[위키리크스한국=최문수 기자]

doorwater0524@wikileaks-kr.org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127, 1001호 (공덕동, 풍림빌딩)
  • 대표전화 : 02-702-2677
  • 팩스 : 02-702-167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소정원
  • 법인명 : 위키리크스한국 주식회사
  • 제호 : 위키리크스한국
  • 등록번호 : 서울 아 04701
  • 등록일 : 2013-07-18
  • 발행일 : 2013-07-18
  • 발행인 : 박정규
  • 편집인 : 박찬흥
  • 위키리크스한국은 자체 기사윤리 심의 전문위원제를 운영합니다.
  • 기사윤리 심의 : 박지훈 변호사
  • 위키리크스한국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위키리크스한국. All rights reserved.
  • [위키리크스한국 보도원칙] 본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 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립니다.
    고충처리 : 02-702-2677 | 메일 : laputa813@wikileaks-kr.org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