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보라이프플래닛, 보험료 못 내는 고객 비율 감소..."업계 유일"
교보라이프플래닛, 보험료 못 내는 고객 비율 감소..."업계 유일"
  • 김수영 기자
  • 승인 2024.01.04 11:59
  • 수정 2024.01.04 11: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작년 3분기 기준 효력상실해지비율, 4.4% 기록...전년동기 대비 1.3% 감소
[출처=교보라이프플래닛생명]
[출처=교보라이프플래닛생명]

국내 유일 디지털 생명보험사 교보라이프플래닛생명이 생명보험업계 중 유일하게 효력상실해지율이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효력상실해지율은 고객의 변심이나 경제적 이유 등으로 가입한 보험을 해지한 비율 또는 2개월 이상 보험료를 내지 못해 효력이 상실된 보험계약의 비율을 나타내는 수치다.

최근 들어 경기 침체, 고금리 여파 등 각종 경제 여건이 나빠지면서 고객이 보험을 해지하거나 제대로 보험료를 납부하지 못해 계약이 해지되는 비율이 높아지고 있다.

실제로 지난달 생명보험협회 자료에 따르면 2023년 3분기 기준 21개 생명보험사의 효력상실해지율이 6.2%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라이프플래닛은 업계에서 유일하게 동기 대비 1.3% 감소한 4.4%를 기록해 오히려 보험을 해지하는 고객 비율이 줄었다. 회사는 디지털생명보험사의 특성상 고객이 자발적으로 꼭 필요한 보험을 찾아 스스로 가입하는 비중이 높아 부득이한 상황을 제외하고는 고객이 보험 계약을 해지하는 비율이 낮기 때문인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라이프플래닛 김영석 대표이사는 “경제 상황이 나빠지면서 보험을 해지하는 현상이 크게 증가하고 있지만 라이프플래닛은 고객에게 꼭 필요한 보험을 추천해주는 ‘바른보장서비스’와 DIY 개념의 ‘내게 맞춘 건강보험’ 등을 통해 고객에게 적정한 보험을 제공한 덕분에 효력상실해지비율을 오히려 낮출 수 있었다”라며 “디지털보험사로서 초개인화된 기술로 고객에게 꼭 필요한 보험을 합리적인 가격으로 제공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더 노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위키리크스한국=김수영 기자]

swimming6176@wikileaks-kr.org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127, 1001호 (공덕동, 풍림빌딩)
  • 대표전화 : 02-702-2677
  • 팩스 : 02-702-167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소정원
  • 법인명 : 위키리크스한국 주식회사
  • 제호 : 위키리크스한국
  • 등록번호 : 서울 아 04701
  • 등록일 : 2013-07-18
  • 발행일 : 2013-07-18
  • 발행인 : 박정규
  • 편집인 : 박찬흥
  • 위키리크스한국은 자체 기사윤리 심의 전문위원제를 운영합니다.
  • 기사윤리 심의 : 박지훈 변호사
  • 위키리크스한국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위키리크스한국. All rights reserved.
  • [위키리크스한국 보도원칙] 본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 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립니다.
    고충처리 : 02-702-2677 | 메일 : laputa813@wikileaks-kr.org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