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링컨 美국무부 장관, 2박3일 중국 방문…北위협 수사·글로벌 현안 논의
블링컨 美국무부 장관, 2박3일 중국 방문…北위협 수사·글로벌 현안 논의
  • 오은서 기자
  • 승인 2024.04.21 11:16
  • 수정 2024.04.21 1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좀비 마약'으로 불리는 펜타놀 등 마약대응 등 논의
러시아 방위 산업에 대한 중국 지원 우려, 재차 전달
방중, 성과보다는 오판 방지위한 솔직한 대화에 초점
토니 블링컨 미 국무장관. [출처=로이터 연합뉴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최근 미중간 대화 모드를 이어가면서 토니 블링컨 미국 국무부 장관이 오는 24일부터 2박3일간 중국을 방문한다. 

20일 국무부에 따르면 블링컨 장관은 24일부터 26일까지 중국의 베이징과 상하이에서 중국 고위당국자들을 예정이다. 국무부 고위 당국자는 전날 진행한 온라인 브리핑에서 시 주석 예방을 비롯한 블링컨 장관의 현지 일정 등과 관련해 "블링컨 장관은 왕이 중국공산당 중앙외사판공실 주임과 상당한 시간을 보낼 것으로 예상된다"며 "추가 정보는 추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블링컨 장관은 중국에서 양자 관계와 역내 이슈, 글로벌 현안 등에 대해 논의한다. 구체적인 사항은 ▲'좀비 마약'으로 불리는 펜타닐을 비롯한 마약 대응 문제 ▲양국 군대간 소통 강화 ▲인공지능(AI) 안전 문제 ▲인적 유대 강화 등이다. 그는 바이든 대통령과 시 주석의 지난해 11월 정상회담 합의 사항 이행을 점검하는 데 집중할 계획이며 중국 측에 인권 문제, 불공정한 경제와 무역 관행, 과잉 생산 문제 등에 대한 우려를 명확하게 제기할 방침이다. 

미국 국무장관으로는 지난해 6월 5년 만에 방중한 토니 블링컨 장관(왼쪽)이 19일 베이징 댜오위타이(釣魚臺) 국빈관에서 왕이 공산당 중앙정치국 위원(당 중앙 외사판공실 주임)과 악수하고 있다. [출처=AFP 연합뉴스]

블링컨 장관은 역내외 이슈와 관련, 우크라이나를 침공한 러시아 방위 산업에 대한 중국의 지원에 대해 깊은 우려를 재차 전달할 예정이다. 특히 북한의 위협적인 수사·행동, 중국해에서의 도발을 포함한 인도·태평양 지역의 도전에 대해서도 중국 측과 논의할 예정이라고 국무부는 밝혔다. 

그는 대만 해협에서의 평화와 안정에 대한 입장도 중국 측에 재차 전달할 예정이다. 국무부 고위 당국자는 라이칭더 대만 총통 당선인이 다음 달 20일 취임하는 것에 대해 "우리는 5월20일까지 이어지는 이 중요한 시기에 모든 나라들이 평화와 안정에 기여하길 희망한다"고 언급했다. 

블링컨 장관은 중국 측과 중동 문제에 대해서도 의견을 교환할 예정이다. 국무부 측은 "블링컨 장관은 미국이 중국과의 경쟁을 책임감 있게 관리할 의사가 있다는 것을 분명히 전할 것"이라며 "우리는 강도 높은 경쟁에는 다양한 이슈를 관리하는 고강도 외교가 필요하다고 믿는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이번 방중이 성과물보다는 국익을 수호하고 오판을 방지하기 위한 솔직하고 건설적인 대화를 나누는데 초점이 맞춰져 있다"고 강조했다.

[위키리크스한국=오은서 기자]
 

oes@wikileaks-kr.org

기자가 쓴 기사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127, 1001호 (공덕동, 풍림빌딩)
  • 대표전화 : 02-702-2677
  • 팩스 : 02-702-167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소정원
  • 법인명 : 위키리크스한국 주식회사
  • 제호 : 위키리크스한국
  • 등록번호 : 서울 아 04701
  • 등록일 : 2013-07-18
  • 발행일 : 2013-07-18
  • 발행인 : 박정규
  • 편집인 : 박찬흥
  • 위키리크스한국은 자체 기사윤리 심의 전문위원제를 운영합니다.
  • 기사윤리 심의 : 박지훈 변호사
  • 위키리크스한국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위키리크스한국. All rights reserved.
  • [위키리크스한국 보도원칙] 본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 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립니다.
    고충처리 : 02-702-2677 | 메일 : laputa813@wikileaks-kr.org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