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일·중 정상회담, 회의체 정례화 약속...“한반도 문제, 정치적 해결 노력 지속”
한·일·중 정상회담, 회의체 정례화 약속...“한반도 문제, 정치적 해결 노력 지속”
  • 최석진 기자
  • 승인 2024.05.27 17:55
  • 수정 2024.05.27 1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 대통령, 기시다 일본 총리, 리창 중국 총리, 청와대 영빈관에서 정상회담
한중일 정상 “3국 협력이 각국 국민들에게 혜택을 주는 플랫폼으로 자리매김”
“역내 평화와 안정, 한반도 비핵화, 납치자 문제에 대한 입장을 각각 재강조”
윤석열 대통령과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 리창 중국 국무원 총리가 27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제9차 한일중 정상회의를 하고 있다. [출처=연합]
윤석열 대통령과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 리창 중국 국무원 총리가 27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제9차 한일중 정상회의를 하고 있다. [출처=연합]

한국과 일본, 중국은 3국의 정상회담을 정례화하고, 한반도 문제에 대한 정치적 해결 노력을 지속하기로 약속했다. 3국 협력사무국(TCS)의 역량 강화를 계속 추진하고, 3국 협력이 각국 국민들에게 혜택을 주는 플랫폼으로 자리매김 하기 위해 노력하기로 합의했다. 

윤석열 대통령과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 리창 중국 총리는 27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제9차 한일중 정상회의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을 골자로 하는 공동선언문을 채택했다. 중국은 총리가 경제 분야 국제 행사에 참석한 전례에 따라 시진핑 국가주석이 아닌 리창 총리가 참석했다. 

회의에서는 외교·안보와 통상·인적 교류 분야 등의 협력 방안이 중심 의제로 다뤄졌다. 한일중 정상회의는 지난 2019년 중국 청두(成都)에서 제8차 회의 이후 약 45개월간 중단됐다.

윤석열 대통령이 27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제9차 한일중 정상회의에 참석해 리창 중국 국무원 총리의 발언을 듣고 있다. [출처=연합]
윤석열 대통령이 27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제9차 한일중 정상회의에 참석해 리창 중국 국무원 총리의 발언을 듣고 있다. [출처=연합]

우선 윤 대통령과 기시다 총리, 리창 총리는 "3국 협력이 그간 다양한 분야에서 심화돼 3국 및 각국 국민들에게 혜택을 주고 역내 협력에 의미 있는 플랫폼으로 자리매김했다"고 평가했다. 이에 따라 정상들은 3국 협력 발전 방향에 대한 세 가지 사항에 합의했다.

우선 3국 정상회의와 장관급 회의를 정례적으로 개최한다는 원칙을 재확인함으로써 3국 협력의 제도화 노력을 경주하고, 3국협력사무국(TCS)의 역량 강화를 계속해서 촉진해 나가기로 했다. 이와 함께 3국 국민들이 협력의 실질적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노력하고, '한일중+X 협력'을 통해 다른 지역과 함께 번영한다는 내용도 담았다.

지역 및 국제 평화와 번영 방안도 다뤘다3국 정상은 "한반도와 동북아의 평화·안정·번영이 우리의 공동 이익이자 공동 책임이라는 것을 재확인했다"고 말했다. 또 "우리는 역내 평화와 안정, 한반도 비핵화, 납치자 문제에 대한 입장을 각각 재강조했다"고 전했다.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가 27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제9차 한일중 정상회의 공동기자회견에서 발언하고 있다. 왼쪽부터 기시다 일본 총리, 윤석열 대통령, 리창 중국 국무원 총리. [출처=연합]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가 27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제9차 한일중 정상회의 공동기자회견에서 발언하고 있다. 왼쪽부터 기시다 일본 총리, 윤석열 대통령, 리창 중국 국무원 총리. [출처=연합]

이는 중국과 한국, 일본 순으로 각각 최우선 숙원 현안을 강조한 것으로, 나머지 두 나라는 이를 이해한다는 의미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와 함께 3국 정상은 "한반도 문제의 정치적 해결을 위한 긍정적인 노력을 지속하기로 한다"고 합의했다.

경제·통산 분야 협력 강화 방안도 포함됐다3국 정상은 "3국 자유무역협정의 기초로서 역내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RCEP)의 투명하고 원활하며 효과적인 이행 보장의 중요성을 확인한다""고유의 가치를 지닌, 자유롭고 공정하며 포괄적이고 높은 수준의 상호 호혜적인 FTA 실현을 목표로 하는 3FTA의 협상 속도를 높이기 위한 논의를 지속할 것"이라고 선언했다.

그러면서 "RCEP이 개방적이고 포용적인 지역 협력임을 재확인한다""RCEP 공동위원회가 신규회원의 RCEP 가입 절차 논의를 가속화할 것을 독려한다"고 밝혔다.

윤석열 대통령과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 리창 중국 국무원 총리가 27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제9차 한일중 정상회의에 입장하고 있다. [출처=연합]
윤석열 대통령과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 리창 중국 국무원 총리가 27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제9차 한일중 정상회의에 입장하고 있다. [출처=연합]

[위키리크스한국=최석진 기자]

 

 

dtpchoi@wikileaks-kr.org

기자가 쓴 기사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127, 1001호 (공덕동, 풍림빌딩)
  • 대표전화 : 02-702-2677
  • 팩스 : 02-702-167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소정원
  • 법인명 : 위키리크스한국 주식회사
  • 제호 : 위키리크스한국
  • 등록번호 : 서울 아 04701
  • 등록일 : 2013-07-18
  • 발행일 : 2013-07-18
  • 발행인 : 박정규
  • 편집인 : 박찬흥
  • 위키리크스한국은 자체 기사윤리 심의 전문위원제를 운영합니다.
  • 기사윤리 심의 : 박지훈 변호사
  • 위키리크스한국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위키리크스한국. All rights reserved.
  • [위키리크스한국 보도원칙] 본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 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립니다.
    고충처리 : 02-702-2677 | 메일 : laputa813@wikileaks-kr.org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