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7일 PCE 지표 최저 예측, 빠른 소비 둔화...“연준 1회 아닌 2회 금리인하 할 듯”
27일 PCE 지표 최저 예측, 빠른 소비 둔화...“연준 1회 아닌 2회 금리인하 할 듯”
  • 최정미 기자
  • 승인 2024.06.14 10:08
  • 수정 2024.06.14 16: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물가 지표인 생산자물가지수(PPI)와 소비자물가지수(CPI)가 예상 보다 낮게 나와
27일 5월 근원 개인소비지출(PCE) 지표, 전월 대비 0.11% 상승에 그칠 것으로 봐
예상보다 소비지출이 빠른 둔화, 미 연준의 금리인하 1회가 아닌 2회 예상
제롬 파월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 의장이 12일(현지시간) 워싱턴 DC에서 열린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 뒤 연 기자회견에서 기준금리 동결 방침을 설명하고 있다. 지난해 7월까지 공격적으로 금리를 인상해 온 연준은 같은 해 9월 이후 이번까지 7회 연속으로 금리를 동결했다. [출처=로이터/연합]
제롬 파월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 의장이 12일(현지시간) 워싱턴 DC에서 열린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 뒤 연 기자회견에서 기준금리 동결 방침을 설명하고 있다. 지난해 7월까지 공격적으로 금리를 인상해 온 연준은 같은 해 9월 이후 이번까지 7회 연속으로 금리를 동결했다. [출처=로이터/연합]

미국의 경제 분석가들은 이번 주 발표된 미국의 물가 지표인 생산자물가지수(PPI)와 소비자물가지수(CPI)가 예상 보다 낮게 나오고, 오는 27일 예정된 5월 근원 개인소비지출(PCE) 지표도 전월 대비 0.11% 상승에 그칠 것으로 예측되자,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올해 기준금리를 1회가 아닌 2회 내릴 가능성에 주목하고 있다.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리서치 회사인 판테온 매크로이코노믹스의 이언 셰퍼드슨 수석 이코노미스트는 13(현지시간) 고객들에게 보낸 메모에서 "이번 주 공개된 생산자물가지수(PPI)와 소비자물가지수(CPI) 데이터를 비교·분석한 결과 곧 나올 5월 근원 개인소비지출(PCE) 지수가 전월 대비 0.11% 증가에 그칠 것으로 추정됐다"고 밝혔다.

그는 "이는 올해 1~4월의 평균 근원 PCE 증가율 0.32%보다 훨씬 낮은 것으로, 예상보다 소비지출이 빨리 둔화할 것임을 시사한다"고 덧붙였다. 미국 노동통계국은 앞서 5PPI가 전월 대비 0.2% 하락했다고 발표했다. 예상보다 낮은 것으로, 낙폭은 지난해 10(-0.3%) 이후 가장 컸다.

미국 뉴욕 맨해튼 자치구의 뉴욕 증권거래소 밖에 있는 월스트리트 표지판 [출처=로이터/연합]
미국 뉴욕 맨해튼 자치구의 뉴욕 증권거래소 밖에 있는 월스트리트 표지판 [출처=로이터/연합]

12일 공개된 5CPI 상승률 역시 예상보다 낮은 3.3%였다. 노동통계국은 개별 품목의 물가상승률과 가중치를 곱해 물가 지표를 산출하는데, CPIPPI 산출에 적용된 품목별 물가상승률로 PCE를 추정했더니 이렇게 나왔다는 것이다. 

근원 PCE는 연준이 기준금리를 결정할 때 중시하는 지표로, 이처럼 낮은 수준이 유지될 경우 연준이 금리를 내릴 명분이 될 것으로 보인다. 연준은 12일 공개한 위원들의 금리 예상 점도표에서 올해 1회만 금리를 내릴 것으로 예측했다. 

현재 금리선물 옵션거래에서 투자자들은 9월 금리 인하 확률을 약 65%, 12월 인하 확률을 약 80%로 보고 있다.

지난12일(현지시간) 일리노이주 시카고에 있는 Cboe Global Markets 거래소에서 트레이드들이 각종 주문을 하고 있다. [출처=AFP/ 연합]
지난12일(현지시간) 일리노이주 시카고에 있는 Cboe Global Markets 거래소에서 트레이드들이 각종 주문을 하고 있다. [출처=AFP/ 연합]

다른 전문가들의 근원 PCE 추정치도 셰퍼드슨과 비슷하다. 캐피털 이코노믹스의 폴 애쉬워스 수석 이코노미스트도 0.11% 상승을 예상했다. 씨티그룹 이코노미스트들은 0.15%로 추정했다.

PCE 산출에 포함되는 주요 PPI 항목은 5월에 안정세를 보였다. 항공료가 4.3% 하락했고 자산관리 서비스 비용은 1.8% 떨어졌다. 의원진료비는 보합세, 병원 외래 진료비는 0.5% 상승했다.

셰퍼드슨 수석이코노미스트는 "임대료 상승 둔화, 임금 상승률 하락, 소매업체들의 이윤 감소 등을 볼 때 근원 PCE는 연준 예상보다 상승률이 낮을 것이며, 이는 연준이 9월에 처음 금리를 내리고 이후 추가 인하하는데 토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위키리크스한국=최정미 기자]

prtjami@wikileaks-kr.org

기자가 쓴 기사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127, 1001호 (공덕동, 풍림빌딩)
  • 대표전화 : 02-702-2677
  • 팩스 : 02-702-167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소정원
  • 법인명 : 위키리크스한국 주식회사
  • 제호 : 위키리크스한국
  • 등록번호 : 서울 아 04701
  • 등록일 : 2013-07-18
  • 발행일 : 2013-07-18
  • 발행인 : 박정규
  • 편집인 : 박찬흥
  • 위키리크스한국은 자체 기사윤리 심의 전문위원제를 운영합니다.
  • 기사윤리 심의 : 박지훈 변호사
  • 위키리크스한국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위키리크스한국. All rights reserved.
  • [위키리크스한국 보도원칙] 본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 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립니다.
    고충처리 : 02-702-2677 | 메일 : laputa813@wikileaks-kr.org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