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절대그이', 제작진-배우들 모인 첫 대본 리딩 현장 공개
'절대그이', 제작진-배우들 모인 첫 대본 리딩 현장 공개
  • 정현수 기자
  • 승인 2018.07.10 12: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아폴로픽쳐스]
[사진제공=아폴로픽쳐스]

사전제작 드라마 ‘절대그이’가 정정화 감독, 양혁문 작가, 이미지 대표, 주, 조연 배우들이 모인 첫 대본 리딩 현장을 공개했다.

지난달 22일 용산 드래곤 시티 노보텔에서는 제작진과 여진구, 민아, 홍종현, 홍석천 등 배우들이 만나 첫 대본리딩을 진행했다. 이날 장장 5시간에 이르는 동안 배우들은 다채로운 연기와 높은 집중력을 선보였다. 리딩 내내 배우들은 본인의 역할에 완전히 몰입된 모습을 보였다.

1년 만에 드라마로 돌아온 여진구의 섬세한 연기는 여심을 사로잡기에 충분했다. 믿고 보는 배우인 만큼 대사 한 마디 한 마디에 독보적 존재감을 보이며 현장의 분위기를 압도했다.

여자 주인공 엄다다로 발탁된 민아는 “설레서 전날 밤 잠을 자지 못했다. 열심히 최선을 다하고 싶다”는 남다른 각오와 함께 한층 물오른 연기를 선보이며 연기 열정을 불태웠다.

홍종현은 남성미와 인간미를 동시에 선보이며 그동안 보지 못했던 색다른 매력을 드러냈다. 그 외에도 홍석천, 하재숙 등 신스틸러의 열정적인 활약으로 리딩 현장의 열기를 한층 북돋았다.  특히 로맨틱 코미디 장르에 맞게 배우들은 눈물을 쏙 빼놓을 만큼 열연을 하다가도 코믹한 순간에선 다함께 웃음을 터뜨리는 등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자랑했다.

앞서 ‘절대그이’는 동명의 일본 인기 만화가 원작으로 드라마로 제작돼 일본, 대만의 TV 스크린을 장악한 바 있다. 그 인기에 힘입어 이번 한국판 드라마 ‘절대그이’는 원작의 소재를 살리되 한국 감성에 맞는 각색돼 찾아올 예정이다. 

한편 드라마 ‘절대그이’는 한 사람을 위한 절대적인 사랑을 보여주는 연인형 피규어 영구(여진구)와 인기절정 톱스타이지만 여친 앞에선 한없이 찌질하고 인간적인 남자 마왕준(홍종현), 진정한 사랑을 통해 성숙해지는 특수분장사 엄다다(민아)의 로맨스를 그린 작품이다.

[위키리크스한국=정현수기자]

mymykoo@nat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