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日, 과거청산 없이는 미래로 못 나가"…사죄·배상 강조
北 "日, 과거청산 없이는 미래로 못 나가"…사죄·배상 강조
  • 윤 광원 기자
  • 승인 2018.08.23 10:39
  • 수정 2018.08.23 1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북한 노동당 외곽기구인 조선아시아태평양평화위원회(아태평화위)가 일본이 과거청산을 하지 않으면 미래로 나갈 수 없다며 사죄와 배상을 강조했다.

아태평화위는 23일 대변인 담화에서 "일본은 과거청산 없이는 한치도 미래로 나갈 수 없다는 것을 똑똑히 알아야 한다"며 이같이 주장했다.

담화는 "지금처럼 과거에 대한 사죄와 배상도 하지 않고 군사대국화 책동에 더욱 미쳐 날뛰다가는 국제사회의 배척 정도가 아니라 정의와 평화를 지향하는 역사의 격랑에 삼키어 태평양 깊숙이 침몰하게 될 수 있다"며 "언제까지 사죄와 배상의 역사적 책임을 다음 세대의 어깨 위에 유산처럼 물려주며 만인의 저주 속에 살아가겠는가"라고 밝혔다.

특히 아베 신조 총리를 지목하면서 "아베는 집권 6년 동안 1993년 이후 일본의 역대 총리들이 전범국의 죄의식으로부터 표명해온 가해, 반성, 책임이라는 말을 한 번도 입에 올리지 않았다"고 지적했다.

또 평화헌법 개정 추진 움직임과 주변유사시법, 유사시 관련법, 테러대책 특별조치법 제정 등을 언급하며 "아베 일당이 과거의 죄악을 청산하기는 고사하고 무거운 죄악 위에 새로운 죄악을 덧쌓고 있다는 것"이라고 비난했다.

최근 일본 정부가 북일 정상회담 개최 의향을 표출하는 등 북한을 향해 '구애'를 펼치는 상황에서 북한이 각종 매체뿐 아니라 아태평화위 담화를 통해 사죄와 배상을 강조한 것은 북일교섭 재개의 기본 조건을 제시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위키리크스한국=윤광원 기자]

gwyoun1713@naver.com

기자가 쓴 기사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127, 1001호 (공덕동, 풍림빌딩)
  • 대표전화 : 02-702-2677
  • 팩스 : 02-702-167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소정원
  • 법인명 : 위키리크스한국 주식회사
  • 제호 : 위키리크스한국
  • 등록번호 : 서울 아 04701
  • 등록일 : 2013-07-18
  • 발행일 : 2013-07-18
  • 발행인 : 박정규
  • 편집인 : 박찬흥
  • 위키리크스한국은 자체 기사윤리 심의 전문위원제를 운영합니다.
  • 기사윤리 심의 : 박지훈 변호사
  • 위키리크스한국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3 위키리크스한국. All rights reserved.
  • [위키리크스한국 보도원칙] 본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 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립니다.
    고충처리 : 02-702-2677 | 메일 : laputa813@wikileaks-kr.org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