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2세대 전기차 전용 타이어 ‘Kinergy AS EV’ 출시
한국타이어, 2세대 전기차 전용 타이어 ‘Kinergy AS EV’ 출시
  • 문 수호 기자
  • 기사승인 2018-08-27 09:37:48
  • 최종수정 2018.08.27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세대 전기차 전용 타이어 보완, 고속주행과 승차감 업그레이드

2세대 전기차 전용 타이어 키너지 AS EV [사진=한국타이어 제공]
2세대 전기차 전용 타이어 키너지 AS EV [사진=한국타이어 제공]

한국타이어(대표이사 조현범)는 내달 1일 저소음 및 주행능력을 강화한 2세대 전기차 전용 타이어 ‘키너지 AS EV(Kinergy AS EV)’를 출시할 예정이라고 27일 밝혔다.

전기차는 내연기관 차량에 비해 엔진 소음이 없고 10~20% 무거운 차체와 높은 초기 가속력을 가진 것이 특징이다.

최상의 전기차 능력을 끌어내기 위해서는 내연기관과 다른 전기차 특성을 고려한 전용 타이어가 필요하다. 1세대 전기차 전용 타이어의 경우 회전저항저감과 내마모성 기술이 우선시돼 연비와 내구성이 향상됐다.

그러나 자동차 주행의 핵심 성능인 고속주행과 승차감까지 완벽하게 구현하지는 못했는데, 2세대 전용 타이어는 이를 보완했다.

‘키너지 AS EV’는 전기차 모델에 최적화된 초저소음 환경을 구현할 뿐만 아니라 초고성능 승용차용 타이어 수준의 편안한 승차감과 최상의 주행성능 및 조종 안정성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전기차는 엔진 소음이 없어 노면과 타이어의 소음이 더욱 부각되기 마련이다. 키너지 AS EV는 초저소음 주행환경을 구현하기 위해 타이어와 노면 사이에 발생하는 소음을 줄여 정숙성을 극대화했고 최적의 피치 배열을 통해 주행시 발생하는 특정 주파수의 소음을 억제시키는 등 다양한 소음 저감 기술을 적용했다.

특히 최상의 주행 질감을 구현시키기 위해 타이어에 적용할 수 있는 최고의 소재인 아라미드 하이브리드(Aramid Hybrid) 보강벨트와 전기차 전용 고하중 보강구조를 채택했다.

고속주행에서도 트레드 블록의 변형을 최소화하는 등 최적의 접지 형상을 유지해 정교한 핸들링 성능과 조종 안정성을 제공한다.

또한 침엽수에서 추출한 레진(Resin)과 식물성 오일이 첨가된 컴파운드를 적용해 젖은 노면은 물론 눈길, 빗길 등 모든 주행 환경에서 빠르고 민첩한 핸들링 및 제동성을 확보했다.

이밖에 주행 안전성을 높임과 동시에 전기모터의 고출력과 강력한 초기 가속력을 손실 없이 노면에 전달하기 위해 타이어 슬립 현상을 억제하고, 지면과 직접 접촉하는 트레드 마모정도를 최소화했다.

[위키리크스한국=문수호 기자]

 

 

 

msh14@wikileaks-kr.or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