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탁결제원, 부산증권박물관 전시 대상 유물 공개 구입
예탁결제원, 부산증권박물관 전시 대상 유물 공개 구입
  • 황양택 기자
  • 승인 2018.09.14 17: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증권박물관 전시 조감도 [사진=한국예탁결제원 제공]
부산증권박물관 전시 조감도 [사진=한국예탁결제원 제공]

 

한국예탁결제원이 현재 건립 중인 부산증권박물관에 전시할 증권관련 유물 및 사료를 9월 17일부터 10월 12일까지 공개 구입한다고 14일 밝혔다.

구입대상 유물은 ▲사료적 가치가 있는 증권실물(일제 강점기 발행된 증권과 한국전쟁 전 발행된 지가증권 등) ▲증권시장 역사를 보여주는 각종 기록물 ▲증권·경제 관련 내용을 소재로 한 회화, 만화, 사진 등 문화예술 자료 ▲증권발행 및 거래 과정에서 사용된 물품 등이다.

매도 희망자는 예탁결제원 홈페이지에서 신청서를 내려 받아 전자우편(bsmuseum@ksd.or.kr), 일반우편을 이용하거나 직접 방문해 제출할 수 있다.

예탁결제원은 매도희망물품에 대해 유물평가위원회의 평가·심의와 인터넷 공개를 통한 검증과정 등을 거친 후 최종적으로 매매계약을 체결한다.

한편, 예탁결제원은 지난 8월 전시 콘셉트 수립, 연출 구성안 마련 등 박물관 기본계획 연구용역을 마무리하고, 부산 문현금융단지 비아이시티(BI CITY) 2층에 2800제곱미터 규모로 전시설계와 시공에 들어가 2019년 10월말 부산증권박물관을 개관할 예정이다.

[위키리크스한국=황양택 기자]

 

072vs09@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