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 일본 정규 앨범 'BDZ' 오리콘 데일리 앨범 차트 7일째 1위
트와이스 일본 정규 앨범 'BDZ' 오리콘 데일리 앨범 차트 7일째 1위
  • 김태성 기자
  • 승인 2018.09.19 08: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트와이스 일본 첫 정규앨범 'BDZ'가 오리콘 데일리 앨범차트서 7일째 연속 1위를 차지하며 자체 최고 기록을 세웠다.
 
또 박진영이 작사, 작곡한 타이틀곡 'BDZ'도 라인뮤직 톱100차트의 위클리 차트 정상에 오르며 일본에서도 '박진영 X 트와이스' 조합의 성공을 알렸다.
 
12일 공개된 트와이스 일본 정규 1집 'BDZ'는 17일 기준 오리콘 데일리 앨범차트서 8604포인트를 획득, 발매 7일째 선두를 굳건히 지켰다. 합산 포인트는 18만 9607포인트를 기록했다.
 
트와이스는 일본에서 발표한 3개의 싱글 '원 모어 타임(One More Time)', '캔디 팝(Candy Pop)', '웨이크 미 업(Wake Me Up)' 으로 오리콘 데일리 싱글차트서 6일 연속 1위를 차지하기는 했지만 일주일 연속 1위를 지킨 것은 싱글과 앨범을 포함해 이번이 처음으로 나날이 성장하는 트와이스의 뜨거운 현지 인기를 증명했다.
 
또 트와이스는 데뷔 베스트앨범 '#TWICE'에 이어 'BDZ'로 오리콘 디지털 앨범 위클리 차트에서도 정상을 차지했고 타이틀곡 'BDZ'는 '웨이크 미 업'에 이어 라인뮤직 위클리 차트서도 1위에 오르는 위용을 과시했다.
 
'BDZ'는 오리콘 위클리 앨범차트서도 1위에 올랐다. 앞서 18일 오리콘 뉴스는 "'BDZ'가 오리콘 위클리 앨범차트서 약 18만 1000포인트를 획득해 정상에 올랐다"고 발표한 바 있다.

'BDZ'는 발매 당일 8만 9721포인트로 오리콘 데일리 앨범차트 랭킹이 발표되기 시작한 2008년부터 현재까지 일본에 진출한 K팝 걸그룹 중 최고 기록을 세우며 화제를 모았다. 지난해 6월 일본 데뷔 후 각종 신기록을 작성하며 '아시아 원톱 걸그룹'의 위상을 뽐내고 있는 트와이스는 이를 통해 또다시 '신기록 제조기' 다운 면모를 과시한 바 있다.
 

contents0713@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