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틀트립' 뉴이스트 JR-백호, 얼굴만한 고기들고 '폭풍먹방'..'식욕자극 제대로'
'배틀트립' 뉴이스트 JR-백호, 얼굴만한 고기들고 '폭풍먹방'..'식욕자극 제대로'
  • 김태성 기자
  • 승인 2018.09.23 07: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틀트립’에 출연한 뉴이스트W JR-백호의 무아지경 먹방이 이목을 집중시켰다.

지난 22일 방송된 KBS2 ‘배틀트립’에서는 ‘2018 최신판 제주’를 주제로, 신화 김동완-전진과 뉴이스트W JR-백호가 여행설계자로 나섰다.

앞서 방송된 신화 김동완-전진의 ‘서귀포시’를 중심으로 한 ‘완전투어’에 이어, 이번 주에는 ‘제주시’로 떠난 뉴이스트W JR-백호의 ‘백호투어’가 공개된 것.

이 가운데 공개된 스틸 속 JR-백호는 얼굴만한 고기를 물어 뜯는 야무진 먹방으로 시선을 강탈한다. 두 사람이 양 손에 위생장갑을 장착하고 입을 최대한 크게 벌려 칠면조 다리 구이를 영접하고 있는 전투적인 모습이 포착된 것.

특히 JR-백호는 고기를 향해 허겁지겁 돌진하는 듯한 표정으로 웃음을 유발한다. 더불어 입 한 가득 음식을 넣어 빵빵해진 두 사람의 귀여운 볼의 자태가 폭풍 먹방을 예상케 하며 미소를 자아낸다. 뿐만 아니라 잔디밭 한가운데 앉아 먹는 모습마저 반짝반짝 빛나는 JR-백호의 투샷이 뭇 여성들로 하여금 동석하고 싶은 욕구를 자극하며 시선을 떼지 못하게 한다.

이는 제주시의 수목원 야시장에 간 모습으로, JR-백호는 제주의 밤을 색다르게 즐기기 위해 야시장으로 향했다. 이어 모든 음식을 섭렵할 기세로 야시장을 돌기 시작한 두 사람은 칠면조 다리 구이부터 반세오-볶음 우동 등 딱 봐도 2인분이 아닌 갖가지 음식과 음료를 무아지경으로 흡입하는 모습으로 입을 떡 벌어지게 만들었다.

무엇보다 JR-백호는 “딱 좋은 거 같아”라며 한 입 한 입 먹을 때마다 햄스터처럼 빵빵해진 볼과 만족감에 젖어 든 표정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contents0713@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