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지진 피해 '인니'에 30억 루피아 지원
롯데, 지진 피해 '인니'에 30억 루피아 지원
  • 이호영 기자
  • 기사승인 2018-10-03 18:20:40
  • 최종수정 2018.10.03 18: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는 3일 최근 지진으로 대규모 피해를 입은 인도네시아에 구호 성금 30억 루피아를 기부한다고 밝혔다. 이번 지원은 롯데케미칼·롯데마트 인도네시아 현지 법인과 연계, 진행할 예정이다. 구체적인 기부처와 기부 형태 등은 인도네시아 정부와 협의로 진행할 계획이다. 

인도네시아는 지난달 28일 술라웨시섬은 진도 7.5 지진·해일로 사망자가 1200명을 넘어서는 등 막대한 피해를 입었다. 이번 피해 지역은 인도네시아에서도 가장 낙후 지역으로 외부 접근이 어려워 피해 수습에 더욱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롯데는 이번 지진으로 인도네시아 인명과 재산 피해가 확대되고 있는 만큼 신속한 지원이 필요하다고 판단해 이번 결정을 내렸다고 밝혔다. 

롯데는 '한-인니 동반자 협의회'에 참여하는 등 양국간 경제문화 교류에 앞장서며 인도네시아와 우호적인 동반자적 관계를 구축해왔다. 롯데케미칼·롯데마트를 비롯해 롯데백화점·롯데면세점·롯데지알에스·롯데컬처웍스 등 많은 롯데 계열사가 인도네시아에 진출해 있기도 하다.

[위키리크스한국=이호영 기자]

  
 

eesoar@naver.com

기자가 쓴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