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토요타 프리우스 등 3차종 243만대 리콜…"주행불능" 우려
日, 토요타 프리우스 등 3차종 243만대 리콜…"주행불능" 우려
  • 신 준혁 기자
  • 기사승인 2018-10-06 11:24:52
  • 최종수정 2018.10.06 19: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과 미국, 중국, 등에서 판매된 차량 대상 리콜조치
급가속시 모터 가열로 손상 발생 가능성 확인
도요타 자동차 프리우스 모습 [사진=연합뉴스]
도요타 자동차 프리우스 모습 [사진=연합뉴스]

일본 도요타 자동차가 하이브리드 시스템에 문제와 관련해 프리우스 등 3개 차종 243만대를 리콜 조치하기로 결정했다.

6일 니혼게이자이신문에 따르면 대상 2009년 3월~2014년 11월 제조된 프리우스, 프리우스α, 메비우스 차량이 리콜 대상이며 대상 차량 가운데 125만대는 일본 국내에서, 118만대는 미국, 유럽, 중국 등 지역에서 각각 판매됐다.

도요타는 급가속시 모터를 제어하는 전자회로가 가열되면서 발생한 손상으로 하이브리드 시스템이 멈추며 주행불능 상태가 될 우려가 있다고 판단해 리콜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도요타는 지난 2014년과 2015년에도 비슷한 문제로 리콜 조치를 취한 바 있다.

한편 도요타와 기술을 제휴해 같은 하이브리드 시스템을 공유하는 마쓰다 자동차도 전날 '악셀라' 차량 9335대를 리콜한다고 발표했다.

jshin2@wikileaks-kr.or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