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자리예산 상반기에 78% 푼다…내년 예산배정계획 확정
일자리예산 상반기에 78% 푼다…내년 예산배정계획 확정
  • 신 준혁 기자
  • 기사입력 2018.12.11 10:53
  • 최종수정 2018.12.11 10: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반·특별회계 총계기준 세출 70.4% 상반기 배정…281조4000억원
[자료=기획재정부]
[자료=기획재정부]

정부가 내년 일자리예산을 상반기에 대부분 지출할 수 있게 하는 등 재정을 서둘러 투입할 계획이다.

정부는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도록 일반·특별회계 총계기준 세출 예산의 70.4%를 내년 상반기에 배정하는 내용을 담은 2019년도 예산 배정계획을 11일 열린 국무회의에서 확정했다고 기획재정부가 이날 전했다.

내년 예산 총지출은 469조6천억원인데 이 가운데 기금을 제외한 일반·특별회계 총계기준 세출 예산은 399조8천억원이고 이 중에 281조4천억원을 상반기에 배정한다는 것이다.

내년 상반기 배정비율(70.4%)은 2013년 상반기(71.6%) 이후 6년 만에 최고다.

정부는 특히 일자리를 확충하고 일자리의 질을 높이는 데 도움이 되도록 하기 위해 일자리예산의 78% 정도를 상반기에 배정하기로 했다.

일자리예산의 상반기 배정 비율은 내년이 역대 최고 수준이다.

정부는 내년에 예산을 빨리 집행 할 수 있도록 계약 등 지출 원인행위를 올해 말에 할 수 있도록 허용하는 '회계연도 개시 전 예산 배정' 대상에 '생활 SOC' 분야도 포함하기로 했다.

정부는 통상 사회간접자본(SOC) 예산에 대해 회계연도 개시 전 배정을 한다.

예산 배정은 예산을 사용할 수 있도록 권리를 부여하는 것이며 예산 배정이 이루어져야 정부 각 부처는 계약 등 지출원인행위를 할 수 있다.

 

jshin2@wikileaks-kr.or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