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교육 사회공헌 프로그램 '삼성드림클래스 겨울캠프' 개최
삼성전자, 교육 사회공헌 프로그램 '삼성드림클래스 겨울캠프' 개최
  • 정예린 기자
  • 승인 2019.01.06 13:00
  • 수정 2019.01.06 1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4일 용인시 '경희대학교 국제캠퍼스'에서 열린 '2019 삼성드림클래스 겨울캠프' 환영식에참석한 중학생, 대학생들과 노희찬 삼성전자 경영지원실 사장(앞줄 오른쪽에서 여섯번째) 등 경영진이 함께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제공]
지난 4일 용인시 '경희대학교 국제캠퍼스'에서 열린 '2019 삼성드림클래스 겨울캠프' 환영식에참석한 중학생, 대학생들과 노희찬 삼성전자 경영지원실 사장(앞줄 오른쪽에서 여섯번째) 등 경영진이 함께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가 지난 4일부터 24일까지 전국 5개 대학에서 읍·면·도서 지역 767개 중학교의 학생 1495명이 참가하는 '2019 삼성드림클래스 겨울캠프'를 개최한다고 6일 밝혔다.

2012년부터 시작한‘삼성드림클래스’는 교육 여건이 부족한 중학생에게 대학생 강사들이 학습을 지원하는 삼성전자의 교육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삼성드림클래스’는 대도시와 중소도시에서는 주중·주말 교실을 운영하고, 도서 벽지 지역 학생들을 위해서는 3주간 합숙 교육 형태로 방학캠프를 운영한다.

삼성전자는 교육부와 함께 겨울캠프에 참가할 중학생을 모집했다. 이 중에는 군부사관·소방관·해양경찰·국가유공자 자녀 466명도 포함됐다.

캠프에 참가한 중학생들은 대학 캠퍼스에서 대학생 멘토들과 합숙하며, 총 150시간 동안 영어와 수학을 집중적으로 학습한다. 중학생 10명당 대학생 멘토 3명이 소규모로 한 반을 이뤄 수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대학 전공 박람회, 진로 특강, 교과서 음악회와 같은 진로 탐색과 문화체험의 기회도 가진다.

경남 통영시 한산도에 위치한 한산중학교에서는 1학년 전교생 3명이 이번 캠프에 참가했다. 

참여한 한 중학생은 "작은 섬에서 나고 자라 큰 규모의 캠프에 참가하는 것이 걱정되지만, 새로운 친구도 사귀고 성적도 많이 오를 것 같다"며 기대감을 표시했다.

올해로 8년차를 맞은 '삼성드림클래스'는 도움을 받았던 중학생들이 성장해 2015년부터는 배움을 전해주는 대학생 멘토로 참가하는 나눔의 선순환을 이루고 있다. 

이번에 7:1의 경쟁률을 뚫고 선발된 대학생 멘토 513명 중 '삼성드림클래스' 출신 대학생이 47명이다.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된 경북 경주 양동마을의 초가집에서 성장해 지난해에 대학교에 입학한 이수연(20·서울대 식물생산과학부 1학년) 씨는 "교육과 문화로부터 혜택이 적은 지역에서 성장했지만 2013년에 드림클래스를 통해 용기를 얻고 서울로 진학할 수 있었다"며 "나와 비슷한 환경의 학생에게 꿈과 희망을 전해주고 싶다"고 참여 소감을 밝혔다. 

또, 2012년 전남 해남 땅끝마을에 위치한 송지중학교 2학년 시절 '삼성드림클래스 여름캠프'에 참가하고 지난해에 대학교에 입학한 이솔(21·원광대 한의예과 1학년)씨는 지난 여름방학에 이어 두번째 드림클래스 멘토로 참가했다. 

이솔 씨는 "드림클래스는 인생에 있어서 나에게 두 번의 기회를 줬다"며 "한번은 중학생 멘티로서 도움을 받을수 있게 했고, 또 한번은 대학생 멘토로서 받았던 도움을 나눠줄 수 있는 기회를 줬다"고 참가 소감을 밝혔다.

지금까지 '삼성드림클래스'에는 중학생 7만4000여명, 대학생 2만여명이 참여했다.

[위키리크스한국=정예린 기자]

 

yelin.jung0326@gmail.com

기자가 쓴 기사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127, 1001호 (공덕동, 풍림빌딩)
  • 대표전화 : 02-702-2677
  • 팩스 : 02-702-167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소정원
  • 법인명 : 위키리크스한국 주식회사
  • 제호 : 위키리크스한국
  • 등록번호 : 서울 아 04701
  • 등록일 : 2013-07-18
  • 발행일 : 2013-07-18
  • 발행인 : 박정규
  • 편집인 : 박찬흥
  • 위키리크스한국은 자체 기사윤리 심의 전문위원제를 운영합니다.
  • 기사윤리 심의 : 박지훈 변호사
  • 위키리크스한국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위키리크스한국. All rights reserved.
  • [위키리크스한국 보도원칙] 본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 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립니다.
    고충처리 : 02-702-2677 | 메일 : laputa813@wikileaks-kr.org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