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면에 사랑합니다’ 한지선, ‘모하니’로 변신하며 ‘높은 싱크로율’
‘초면에 사랑합니다’ 한지선, ‘모하니’로 변신하며 ‘높은 싱크로율’
  • 이다온 기자
  • 기사승인 2019-05-14 17:08:46
  • 최종수정 2019.05.14 17: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드라마 초면에 사랑합니다한지선이 모하니로 변신해 높은 싱크로율을 선보이고 있다.

SBS 월화드라마 초면에 사랑합니다’ (극본 김아정 연출 이광영)에서 T&T 모바일 대표이사 심해용 (김민상 분)의 비서 모하니역으로 분해 열연을 펼치고 있는 한지선이 캐릭터와 안성맞춤 연기력을 선보이고 있는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한지선이 연기하는 모하니는 구명정 (손산 분), 부세영 (최윤라 분) 그리고 하리라 (권소현 분)와 함께 비서 4인방으로 활약하며 극 안에 유쾌한 에너지를 불어넣어 주고 있다. 특히 모하니는 비서 4인방 중에도 유일하게 정갈희 (진기주 분)를 이해해주고 챙겨주는 인물로 남다른 배려심을 보여주었다.

극 중 모하니는 도민익 (김영광 분)이 나가는 것을 확인 한 후 정갈희에게 전화를 걸어 몰래 짐을 챙길 수 있게 알려주는 것은 물론 정갈희를 위해 송별회까지 열어주기도 하는 등 행동 하나하나에 세심함을 녹여내 캐릭터의 매력을 더욱 배가시켜 주고 있다. 그런 그녀가 앞으로 그려나가게 될 모하니는 또 어떤 활약을 펼칠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SBS 월화드라마 초면에 사랑합니다는 매주 월, 화 밤 10시에 방송된다.

 

zelra@han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