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0대 택시기사 폭행 한지선, 네티즌 “TV 통해 얼굴 비추지 마라”
60대 택시기사 폭행 한지선, 네티즌 “TV 통해 얼굴 비추지 마라”
  • 이다온 기자
  • 기사승인 2019-05-24 09:59:06
  • 최종수정 2019.05.24 0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이와이드컴퍼니
제이와이드컴퍼니

 

배우 한지선이 23일 폭행죄로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채널 A에 따르면 한지선은 지난해 9월 술에 취해 서울 강남에서 택시기사의 뺨을 때리고 보온병으로 머리를 수차례 내리쳤다는 사실을 전했다.

 

한지선은 폭행과 공무집행방해 혐의로 벌금 500만원에 집행유예 1년을 선고받았다.

 

이에 네티즌들은 다시는 TV를 통해 얼굴 비추지 마라”, “하차시켜주세요등 분노를 표했다.

 

한편 한지선이 출연하고 있는 SBS 드라마 초면에 사랑합니다는 매주 월, 10시에 방송된다.

zelra@han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