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강인 PK골 대한민국 1-1 우크라이나와 팽팽..'전반 끝'
이강인 PK골 대한민국 1-1 우크라이나와 팽팽..'전반 끝'
  • 이다온 기자
  • 기사입력 2019-06-16 02:01:05
  • 최종수정 2019.06.16 02: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첫 골 넣고 기뻐하는 대한민국 선수들 / KBS캡쳐
첫 골 넣고 기뻐하는 대한민국 선수들 / KBS캡쳐

이강인의 PK를 앞세운 ‘정정용호’ 대한민국 U-20 월드컵 대표팀이 2019년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 월드컵 결승전에서 ‘동유럽의 강호’ 우크라이나에게 전반 한골씩을 주고받으며 전반을 1-1로 마무리했다. 전반 초반 첫 골을 뽑아냈으나 후반 30분 우크라이나에게 동점골을 내준 것.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은 이날 ‘하면된다’는 투혼과 마지막 순간까지 포기하지 않는 의지로 무난하게 전반을 마감하며 세계축구의 한복판에 우뚝 서있다.

20세 이하(U-20) 한국 축구대표팀이 15일 오전 1시(한국시간) 폴란드 우치의 우치스타디움에서 열린 우크라이나와의 2019년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 월드컵 결승전에서 전반 초반 이강인이 PK로 첫골을 성공시켜 1-0으로 앞섰다. 하지만 전반 후반 우크라이나의 수푸리아에게 1골을 내줘 1-1로 전반을 마감했다.

[위키리크스한국=이다온 기자]

zelra@han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