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태, '마라요리' 스낵 2종...'빠새 마라·신당동떡볶이 마라' 선봬
해태, '마라요리' 스낵 2종...'빠새 마라·신당동떡볶이 마라' 선봬
  • 이호영 기자
  • 기사승인 2019-07-16 19:13:20
  • 최종수정 2019.07.16 1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해태제과]
[사진=해태제과]

해태제과(대표 신정훈)는 매콤 얼얼한 마라요리맛을 살린 '빠새 마라'와 '신당동떡볶이 마라'를 출시했다. 해당 제품은 중독성 있는 매운맛으로 젊은층에 큰 인기를 얻고 있는 마라 요리를 과자로 구현한 것이다.

'빠새 마라'는 중국 사천 대표요리 마라룽샤를 스낵으로 만든 제품이다. 새우를 통째로 갈아 넣어 진한 새우맛과 입안이 얼얼할 정도로 매콤한 정통 사천요리의 맛이 색다른 조화를 이룬다.

'신당동떡볶이 마라'는 한국과 중국의 대표적인 매운맛을 한꺼번에 담았다. 은근하게 매운 고추장과 톡 쏘는 마라의 매운맛을 동시에 느낄 수 있다. 과자 크기를 1.5cm로 줄이고 포장도 포켓 사이즈로 언제 어디서든 꺼내먹기에 좋다.

해태제과 관계자는 "호불호가 많이 갈리는 마라맛인 만큼 오리지널 고유의 맛과 적절하게 어울리면서도 누구나 편하게 즐길 수 있는 밸런스를 어렵게 찾아내 마라요리 스낵으로 완성했다"고 밝혔다.

[위키리크스한국=이호영 기자]

eesoar@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