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이달 29일 최고인민회의 개최…올해 두 번째
北, 이달 29일 최고인민회의 개최…올해 두 번째
  • 강혜원 기자
  • 기사승인 2019-08-09 06:49:45
  • 최종수정 2019.08.09 0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12일 최고인민회의 제14기 제1차회의에 참석했다. 조선중앙TV가 13일 오후 공개한 전날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모습. [사진=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12일 최고인민회의 제14기 제1차회의에 참석했다. 조선중앙TV가 13일 오후 공개한 전날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모습. [사진=연합뉴스]

북한이 남쪽의 국회 격인 최고인민회의를 내달 29일 개최한다고 조선중앙통신이 9일 보도했다.

중앙통신은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의 '결정 제20호'가 8일 발표했다며 이 결정에 따라 "최고인민회의 제14기 제2차 회의를 2019년 8월 29일 평양에서 소집한다"고 밝혔다.

조선중앙방송도 '최고인민회의 소집에 대한 공시'가 났다며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는 최고인민회의 제14기 제2북한은 1년에 1∼2차례 최고인민회의 정기회의를 개최한다. 매년 3월이나 4월에는 정기 회의를 열어 국가 예·결산과 조직개편, 내각 인사 문제 등을 심의·의결해왔다.

앞서 지난 4월 11∼12일 평양에서 열린 최고인민회의 제14기 1차 회의에서 김정은 2기 정권이 출범했으며 올해 국가예산을 논의, 발표했다.

특히 헌법 개정으로 김정은이 국무위원장에 재추대되고 명실공히 "국가를 대표"하는 '대외적 국가수반'으로 공식화했다.

차 회의를 2019년 8월 29일 평양에서 소집함을 최고인민회의 대의원들에게 알린다"며 "대의원 등록은 8월 27일과 28일에 한다"고 전했다.

[위키리크스한국=연합뉴스]

laputa813@wikileaks-kr.or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