던킨도너츠, '2019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본상 수상
던킨도너츠, '2019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본상 수상
  • 김민지 기자
  • 기사승인 2019-08-20 13:55:26
  • 최종수정 2019.08.20 13: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던킨도너츠]
[사진=던킨도너츠]

SPC그룹이 운영하는 던킨도너츠는 신규 블렌드 커피 '롱비치 블루(Long beach blue)' 패키지로 '2019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에서 브랜드&커뮤니케이션 디자인 부문 본상(WINNER)을 수상했다고 20일 밝혔다.

던킨도너츠는 롱비치 블루 패키지에 '미국 캘리포니아주의 롱비치 해변에서 즐기는 시원한 커피 한 잔'을 표현했다. 바다를 연상시키는 야자수, 파도, 서핑 보드와 롱비치 블루 아이스 커피를 상징하는 원두와 얼음 등을 개성 넘치는 일러스트로 표현해 높은 평가를 받았다.

SPC그룹 던킨도너츠 관계자는 "신규 커피 블렌드를 론칭하면서 소비자들에게 긍정적인 이미지를 전달하고자 패키지 디자인에 특별히 공을 들였다"며 "앞으로도 던킨도너츠 제품에 걸맞은 차별화된 디자인을 선보이기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위키리크스한국=김민지 기자]

kmj@wikileaks-kr.or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