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한국 백색국가 제외, 예정대로 28일 시행"
日 "한국 백색국가 제외, 예정대로 28일 시행"
  • 이병욱 기자
  • 기사승인 2019-08-27 13:09:19
  • 최종수정 2019.08.27 1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코 경제상 "엄숙하게 실행할 것…한일관계 영향 주려는 의도는 없어"
세코 히로시게 일본 경제산업상. [사진=연합뉴스]
세코 히로시게 일본 경제산업상. [사진=연합뉴스]

일본 정부가 오는 28일부터 한국을 수출심사 우대국인 화이트리스트(백색국가)에서 제외하는 방침을 재확인했다.

세코 히로시게(世耕弘成) 일본 경제산업상이 한국을 수출 관리상의 우대 대상인 '그룹A'에서 제외하는 수출무역관리령을 시행하겠다고 27일 밝혔다.

세코 경제상은 이날 각의(국무회의) 후 열린 기자회견에서 한국에 대한 수출관리 엄격화 정책을 "엄숙하게(조용히) 실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세코 경제상은 그러면서 이번 조치를 실시하는 이유에 대해 "수출관리를 적절히 실시하기 위한 (국내) 운용 재검토"라면서 "한일관계에 영향을 주려는 의도는 없다"고 덧붙였다. 

세코 경제상은 또 전날 이낙연 국무총리가 일본이 부당한 수출규제 조치를 철회하면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 종료 결정을 재검토할 수 있다고 언급한 것과 관련해 "군사정보에 관한 정부 간 협정과는 전혀 차원이 다른 것"이라며 "두 사안을 관련짓는 것은 이해할 수 없으며 당연히 받아들일 수 없다"고 말했다.

 

lbw@wikileaks-kr.or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