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외무성 미국국장 "실무협상 몇주 내 열릴 것"
北 외무성 미국국장 "실무협상 몇주 내 열릴 것"
  • 이현규 기자
  • 기사승인 2019-09-16 16:47:20
  • 최종수정 2019.09.16 16: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美 대화 협상 입장 다행스러워…기회냐 위기냐는 미국에 달려"
[그래픽=연합뉴스]
[그래픽=연합뉴스]

북미간 실무협상이 가까운 시일내 열린 것으로 보인다.

북한은 16일 외무성 미국담당국장 명의의 담화를 통해 "미국이 대화와 협상을 통하여 문제를 해결하려는 입장을 거듭 표명하고 있는 것은 다행스러운 일"이라며 "가까운 몇주일 내에 열릴 것으로 보이는 실무협상이 조미 사이의 좋은 만남으로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도 "미국이 어떤 대안을 가지고 협상에 나오는가에 따라 앞으로 조미가 더 가까워질 수도 있고 반대로 서로에 대한 적의만 키우게 될 수도 있다"고 덧붙였다.

북한은 또한 "조미 대화는 위기와 기회라는 두 가지 선택을 제시하고 있다"면서 "이런 의미에서 이번 실무협상은 조미 대화의 금후기로를 정하는 계기로 된다"고 강조했다.
 
북한은 "우리의 입장은 명백하며 불변하다"며 "우리의 제도안전을 불안하게 하고 발전을 방해하는 위협과 장애물들이 깨끗하고 의심할 여지없이 제거될 때에라야 비핵화 논의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미국을 압박했다.

이어 "조미 협상이 기회의 창이 되는가 아니면 위기를 재촉하는 계기로 되는가 하는 것은 미국이 결정하게 된다"고 재차 강조했다.

lhk@wikileaks-kr.or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