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경화, 오늘 평택 미군기지 방문해 주한미군사령관 면담
강경화, 오늘 평택 미군기지 방문해 주한미군사령관 면담
  • 신혜선 기자
  • 기사승인 2019-09-20 07:01:16
  • 최종수정 2019.09.20 0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한국전쟁 발발 67주년인 25일 경기 의정부 미군 2사단·한미연합사단을 방문, 첨단무기에 대한 토머스 밴달 주한미8군사령관의 설명을 듣고 있다. [사진=의정부 사진공동취재단=연합뉴스]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한국전쟁 발발 67주년인 25일 경기 의정부 미군 2사단·한미연합사단을 방문, 첨단무기에 대한 토머스 밴달 주한미8군사령관의 설명을 듣고 있다. [사진=의정부 사진공동취재단=연합뉴스]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20일 경기도 평택에 있는 오산 공군기지와 미군기지인 캠프 험프리스를 방문한다.

강 장관은 이날 오전 헬기를 타고 먼저 오산 공군기지를 찾아 주요 시설을 둘러본 뒤 한미 장병들과 오찬 간담회를 가질 예정이다.

이어 캠프 험프리스로 이동해 로버트 에이브럼스 주한미군사령관을 면담한다.

강 장관은 면담에서 굳건한 한미동맹의 중요성을 재확인하고 한반도 비핵화 및 평화정착을 위한 한미 간 긴밀 공조를 강조할 계획이라고 외교부는 전했다.

또 이르면 이달 말 시작되는 제11차 한미 방위비 분담금 협상이나 주한미군 기지 조기반환 등 한미 간 안보 이슈와 관련한 의견 교환도 이뤄질 가능성이 있다.

강 장관의 이번 미군기지 방문에는 해리 해리스 주한 미국대사도 동행한다.

강 장관이 미군 부대를 방문하는 것은 지난 2017년 6·25전쟁 67주년을 맞아 경기도 의정부시에 있는 한미연합사단과 주한미군 2사단을 찾은 이후 처음이다.

이는 오는 23일 뉴욕에서 열리는 한미정상회담을 앞두고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 종료 결정으로 한미동맹에 문제가 있는 것 아니냐는 우려를 불식하기 위한 것 아니냐는 관측이 나온다.

[위키리크스한국=연합뉴스]
 

newhyes@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