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레, 19 FW 시즌 '플리스' 소재 제품 19종 출시
밀레, 19 FW 시즌 '플리스' 소재 제품 19종 출시
  • 황양택 기자
  • 기사승인 2019-09-20 09:24:45
  • 최종수정 2019.09.20 0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밀레]
[사진=밀레]

프랑스 정통 아웃도어 브랜드 밀레는 19 F/W 시즌 트렌드 아이템으로 주목받는 ‘플리스(Fleece)’ 소재 제품 19종을 출시한다고 20일 밝혔다.

최근 젊은 층에 ‘뽀글이 재킷’이라 불리며 대란템으로 뜨고 있는 플리스는 인조섬유인 폴리에스터에 양털처럼 부드러운 보풀을 일으켜 만든 원단으로, 물에 잘 젖지 않아 관리가 용이하고 가벼우면서도 따듯한 것이 특징이다.

밀레는 소비자의 라이프 스타일을 고려해 재킷, 베스트 등 다양한 스타일의 플리스 아이템 19종을 선보인다.

밀레의 대표 플리스 제품 ‘데인 재킷’은 밀레만의 헤리티지를 강조한 트릴로지 시리즈의 플리스 재킷이다. 프랑스 삼색 국기 컬러를 적용해 레트로 감성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했다. 겉감에는 플리스 소재를 안감에는 메쉬 소재를 적용해 보온성이 뛰어나고 착용감이 쾌적하다. 

’에티 재킷’은 와펜 포인트가 특징인 리첼 시리즈의 대표 플리스 재킷으로 장모(長毛) 플리스 소재를 사용해 부드러운 감촉은 물론 뛰어난 보온성이 특징이다. 소매 안쪽과 옆선에 파워 스트레치 소재를 일부 적용해 활동성을 강화했으며 방풍·투습 기능이 우수해 아웃도어 활동 시 쾌적한 상태를 유지할 수 있다. 

나정수 밀레 의류기획부 차장은 “플리스 재킷은 가을철에는 단품으로, 추운 겨울철에는 레이어드로 착용이 가능해 활용도가 높은 것이 장점”이라며 “다양한 소비자의 라이프 스타일을 고려한 밀레 플리스 아이템들이 좋은 반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위키리크스한국=황양택 기자]

072vs09@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