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정 동춘상회, '갓 따온 갓메론' 김진숙 농부의 '백자메론' 선보여
세정 동춘상회, '갓 따온 갓메론' 김진숙 농부의 '백자메론' 선보여
  • 황양택 기자
  • 기사승인 2019-09-23 11:36:27
  • 최종수정 2019.09.23 1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춘농장' 두 번째 공동구매 진행
[사진=동춘상회]
[사진=동춘상회]

세정그룹의 모던코리안 라이프스타일숍 동춘상회는 '동춘농장'이라는 이름 아래 두 번째 공동 구매를 진행한다고 23일 밝혔다. 동춘농장의 두 번째 아이템은 용인 지역 김진숙 농부의 '백자메론'이다.

‘지역’과 ‘제철’ 두 가지 키워드를 중점으로 두고 전개해 온 ‘동춘상회’는 전체 제품 중 식품 카테고리가 차지하는 비중이 약 30%가 될 정도로 높은 편이다. 동춘상회는 식(食)에 대한 깊은 고찰을 바탕으로 소비자에게 엄선된 질 좋은 로컬상품을 집중 발굴해 선보여왔다.

이번에 내놓은 백자메론은 일반 메론으로 불리는 ‘머스크메론’과 달리 후숙이 필요 없는 이색 과일이다. 껍질이 얇아 더 많은 과육을 즐길 수 있고, 부드러운 과육은 황금 당도를 자랑한다. 생김새는 동그란 타원형으로 흰색 바탕에 녹색 무늬가 있어 마치 귀여운 공룡알을 연상시켜 SNS 상에서는 일명 '공룡알과 닮은 메론'으로 불리고 있다.

이번 공구는 산지 직송 ‘갓 따온 갓 메론’을 슬로건으로 차원이 다른 신선함을 선사한다. 이달 29일까지 판매하며 30일부터 일괄 순차 발송되는 백자메론은 동춘상회 홈페이지에서 구매 가능하다.

세정그룹 동춘상회 관계자는 “동춘농장 첫 프로젝트였던 ‘박사찰옥수수’에 대한 뜨거운 성원에 힘입어 두 번째 프로젝트를 준비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국산 재료를 사용한 안전하고 신선한 먹거리의 지속성 강화를 위해 지역농업과 연계한, 우리 땅에서 자라는 제철 체소나 과일 등 좋은 먹거리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백자메론' 용인 김진숙 농부 [사진=동춘상회 제공]
용인 지역 김진숙 농부와 '백자메론' [사진=동춘상회 제공]

[위키리크스한국=황양택 기자]

072vs09@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