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 Car 출범 1년, 구매고객 10명 중 9명 “직영차 만족”
K Car 출범 1년, 구매고객 10명 중 9명 “직영차 만족”
  • 이범석 기자
  • 기사승인 2019-10-01 10:21:05
  • 최종수정 2019.10.01 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하는 매물·직영 운영·믿을 수 있는 차량 정보’ 만족…홈서비스 선택 이유 66% ‘3일 책임 환불제’
케이카가 오픈 1주년을 맞아 실시한 고객 만족도 설문조사. 자료=케이카

국내 최대 직영 중고차 기업 K Car(케이카)는 신규 브랜드 출범 1주년을 맞아 실제 직영차 구매고객 100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응답자의 90%가 케이카에서 구매한 것을 만족한다고 답변했다고 1일 밝혔다.

이번 고객 만족도 조사는 시장조사 전문기업 엠브레인을 통해 지난 5~6월 두 달간 전국의 케이카 직영점 및 내차 사기 홈서비스를 통해 직영차를 구매한 고객 중 100명을 선정해 실시됐다.

중고차 구매시 케이카를 선택한 이유로는 ‘직영점에 마음에 드는 중고차 매물이 있다’는 답변이 23%로 가장 높게 나타났으며 이어 ‘직접 운영하는 시스템이 마음에 든다’는 의견이 22%로 비슷한 비율로 집계됐다.

이 외에도 ‘고지된 차량 정보를 믿을 수 있다’와 ‘홈서비스 환불이 편리하다’가 각각 18%와 12%로 뒤를 이었다.

자료=케이카
자료=케이카

응답자 100명 중 47명은 내차사기 홈서비스를 통해 온라인 구매한 가운데 온라인 구매를 선택한 이유로는(중복응답 포함) ‘3일간 타보고 환불할 수 있어서’라는 의견이 66%로 가장 높게 나타났으며 ‘매물이 있는 매장이 집과 거리가 멀어서’라는 의견이 40%, ‘매장에 방문할 시간이 없어서’라는 의견과 ‘홈페이지 내 차량 정보가 충분해서’라는 의견이 각각 29%로 나타났다.

직영점에 방문해 중고차를 구매한 이유로는(중복응답 포함) ‘차량을 눈으로 직접 확인하고 싶어서’라는 답변이 84%, ‘직접 차량 평가사와 대면 상담을 하고 싶어서’라는 의견이 34%, ‘집과 직영점이 가까워서’라는 의견이 23%로 나타났다.

자료=케이카
자료=케이카

정인국 케이카 대표는 “새로운 브랜드로 출범 이후 중고차 매입, 관리, 판매까지 직접 책임지는 19년 역사의 직영 시스템은 변함없음을 강조하는 동시에 기존 서비스 고도화를 진행함으로써 고객의 신뢰를 쌓고자 노력해 왔다”며 “앞으로도 정기적인 브랜드 및 서비스 만족도 조사를 통해 고객의 목소리를 귀 기울여 듣고 시스템에도 적극 반영 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케이카는 대표 모델 하정우와 함께 새로운 광고 캠페인을 통해 ‘중고차가 아니라 직영차다’라는 메시지를 1주년을 맞아 다시 한번 소비자에 각인시킨다는 계획이다.

lbs@wikileaks-kr.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