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사무총장 박완수, 전략기획부총장 송언석, 여연원장 성동규 임명 (상보)
한국당, 사무총장 박완수, 전략기획부총장 송언석, 여연원장 성동규 임명 (상보)
  • 강혜원 기자
  • 기사승인 2019-12-02 19:29:52
  • 최종수정 2019.12.02 1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표 비서실장 김명연·신설 전략본부장 주광덕

 

[박완수 의원. 사진=의원실 제공]
[박완수 의원. 사진=의원실 제공]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단식을 끝내고 당 복귀 이후 첫 당직자 인사를 단행했다.

황 대표는 2일 신임 사무총장에 박완수 의원, 전략기획부총장에 송언석 의원을 임명하는 등 주요 당직자 인선을 단행했다.

황 대표는 이날 오후 현장 당무를 보고 있는 청와대 인근 '투쟁텐트'에서 비공개 최고위원회의를 소집해 이같은 당직 인선을 결정했다고 회의에 참석한 당 고위관계자가 전했다.

대표 비서실장에는 김명연 수석대변인을, mbc 기자 출신인 박용찬 당 영등포을 당원협의회 조직위원장을 대변인으로 추가 임명했다.

이와 함께 당 싱크탱크인 여의도연구원장에는 성동규 중앙대 교수를 내정했다. 여의도연구원장은 연구원 이사회 의결을 거친 뒤 최고위 승인을 받아야 한다.

이날 인사는 이날 오후 2시 박맹우 사무총장을 비롯한 주요 당직자 35명이 일괄 사표를 제출한 지 4시간여 만에 나온 것이다.

단식을 하다 쓰러진 뒤 이날 처음으로 당무에 복귀한 황 대표는 이날 오전 투쟁텐트 앞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변화와 개혁을 가로막으려는 세력들을 이겨내겠다. 필요하다면 읍참마속 하겠다"며 강력하고 과감한 당내 인적쇄신을 예고했다.

laputa813@wikileaks-kr.or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