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리 예약하세요" 크리스마스 한정 케이크 '봇물'
"미리 예약하세요" 크리스마스 한정 케이크 '봇물'
  • 김민지 기자
  • 기사승인 2019-12-05 15:05:31
  • 최종수정 2019.12.05 15: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크리스마스 시즌을 맞아 유통업계가 크리스마스 한정 케이크를 선보이고 있다. 인기 애니메이션 캐릭터 케이크부터 유명 작가와 협업한 제품까지 다양하다. 사전 예약하는 소비자에게는 할인, 사은품 증정 등 혜택도 제공한다.  

5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뚜레쥬르는 디즈니 인기 애니메이션 '겨울왕국2' 케이크 2종을 선보였다. 이 케이크는 새하얀 케이크 위에 올린 엘사, 안나 피규어 장식물에 나무, 성 등의 장식을 더해 영화의 한 장면을 구현한 듯한 비주얼이 특징이다.

뚜레쥬르에 따르면 '겨울왕국2' 케이크는 출시 1주 만에 2만 개 이상 판매되며 뚜레쥬르 전체 케이크 판매 1위 등극을 눈앞에 두고 있다. 뚜레쥬르 관계자는 "영화의 여운을 케이크와 함께 즐기려는 고객들에게 큰 인기를 끌고 있다"며 "다가오는 크리스마스 전후 예약 주문이 폭주하고 있어 기대감이 고조되고 있다"고 말했다.

CJ푸드빌 뚜레쥬르 '겨울왕국2' 케이크 [사진=CJ푸드빌]
CJ푸드빌 뚜레쥬르 '겨울왕국2' 케이크 [사진=CJ푸드빌]

배스킨라빈스도 디즈니와 손잡고 미키마우스 캐릭터들을 활용한 케이크 3종을 출시했다. 케이크로 룰렛 게임을 즐기거나 빛이 나는 장식으로 재미 요소를 더한 것이 특징이다.

'홈파티' 문화를 즐기는 2030 젊은 층들을 겨냥한 케이크들도 있다. 파리바게뜨는 팝아트 거장 '앤디 워홀'을 주제로 협업한 아트 케이트 6종을 선보인다. 앤디 워홀의 삽화에 등장하는 붉은 하이힐, 고양이 등의 이미지를 고유의 케이크로 구현해냈다. 오는 18일까지 해피오더 앱을 통해 크리스마스 케이크를 사전 예약하는 소비자를 대상으로 20% 혜택과 더불어 해피포인트 5%추가 적립을 제공한다.

5일 오후에는 2030 젊은 층 사이에서 유행하는 프랑스 상류사회의 사교모임 '살롱' 문화에서 착안해 다양한 신제품을 직접 맛보고, 체험하는 '크리스마스 케이크 살롱' 파티도 진행할 예정이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는 크리스마스 홀케이크 5종을 출시하고 오는 16일까지 예약 판매를 진행한다. 스타벅스 애플리케이션 내 사이렌 오더를 통해서만 사전 예약이 가능하다. 수령은 12월 20일부터 크리스마스 당일까지 가능하며, 예약 구매한 고객에게는 무료음료 e-쿠폰을 2장씩 지급한다.

스타벅스는 크리스마스 홀케이크를 예약한 고객에게 크리스마스 파티 팩과 베이리스타 캔들 세트를 증정할 예정이다. 크리스마스 파티 팩에는 크리스마스 트리 가랜드와 파티용 안경, 트리를 꾸밀 수 있는 오너먼트가 포함돼 있다.

왼쪽부터 스타벅스 크리스마스 홀케이크, 투썸플레이스 크리스마스 시즌 케이크 [사진=각 사]
왼쪽부터 스타벅스 크리스마스 홀케이크, 투썸플레이스 크리스마스 시즌 케이크 [사진=각 사]

투썸플레이스의 크리스마스 시즌 케이크는 북유럽의 감성을 재해석한 것이 특징이다. 연말연시 송년회 등 각종 모임이 많아 대형 홀케이크의 수요가 높아지는 것을 고려해 시그니처 제품 2종을 대형 사이즈로 선보인다. 

엔제리너스도 오는 20일까지 '스노우 홀리데이(Snow Holiday)' 케이크 2종 사전예약을 진행한다. 크리스마스 케이크 사전예약 고객을 대상으로 해당 매장에서 사용 가능한 아메리카노 무료 쿠폰을 증정하며, 20일부터 순차적으로 케이크 수령이 가능하다. 현장 판매는 25일까지다.

카페베네는 하겐다즈와 협업한 아이스크림 케이크를 출시했다. 합성 향료 및 색소 첨가 없이 순수한 원료만 사용해 프랑스에서 생산된 하겐다즈 아이스크림을 활용해 눈길을 끈다. 오는 13일까지 카페베네 공식 멤버십 앱 내 '스마트 오더' 혹은 페이코 앱에서 사전 예약할 수 있다.

카페베네 관계자는 "프리미엄 아이스크림 브랜드 하겐다즈와 함께 기억에 남을 특별한 아이스크림 케이크를 선보이게 됐다"며 "원하는 날짜에 케이크를 수령할 수 있는 사전 예약 서비스도 진행하니 다가오는 연말을 위해 미리 준비하기 제격"이라고 말했다.

[위키리크스한국=김민지 기자]

kmj@wikileaks-kr.or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