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현 유엔대사 "對北 대화모멘텀 유지 최우선"
조현 유엔대사 "對北 대화모멘텀 유지 최우선"
  • 뉴스1팀
  • 기사승인 2019-12-12 10:22:47
  • 최종수정 2019.12.12 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조현 유엔주재 대사는 11일(현지시간)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에서 지속적인 대북(對北) 외교 노력을 강조했다.

조 대사는 '북한 미사일 이슈'를 논의하기 위해 소집된 안보리 회의에 당사국 대사 자격으로 참석해 "한반도에서 70년간 이어진 전쟁과 적대의 유산이 단 하루만에 극복될 수는 없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조 대사는 "한국 정부는 북한의 반복적인 미사일 시험에 대한 국제사회의 우려를 공유하고 있다"면서 "북한이 유엔 안보리 결의의 의무를 이행하는 동시에, 협상 진전을 통한 구체적인 결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의미 있는 북미 대화에 나설 것을 강력히 촉구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국제사회도 유엔 대북결의를 충실히 이행하면서도 북한의 옳은 결정을 뒷받침할 수 있는 조치들을 제공해야 한다"며 국제사회의 지원을 당부했다.

조 대사는 "어렵게 마련된 대화 모멘텀을 유지하는 게 우리의 최고 우선순위"라며 "남북한 대화도 재개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날 안보리 회의는 미국의 요구로 소집됐다. 미 국무부는 북한의 최근 미사일 발사와 도발 확대 가능성을 논의한다고 밝힌 바 있다

[위키리크스한국=뉴스1팀]

news1team@wikileaks-kr.or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