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 서울 마곡에 재외동포 교육문화센터 들어선다
2023년 서울 마곡에 재외동포 교육문화센터 들어선다
  • 뉴스1팀
  • 기사승인 2020-01-09 10:25:04
  • 최종수정 2020.01.09 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외동포재단 서울사무소에서 연합뉴스와 인터뷰중인 한우성 이사장 [사진=연합뉴스]
재외동포재단 서울사무소에서 연합뉴스와 인터뷰중인 한우성 이사장 [사진=연합뉴스]

2023년 서울 마곡지구에 재외동포 교육문화센터가 들어선다.

한우성 재외동포재단 이사장은 "2023년 서울 마곡에 재외동포 교육문화센터 준공을 목표로 올해 예비타당성조사 용역을 실시할계획"이라고 9일 밝혔다.

다만 연면적 규모와 사업비는 아직 구체적으로 확정되지 않았다.

한 이사장은 "재외동포 교육문화센터는 대한민국 정부 수립 이래 중앙정부 차원에서 최초로 설립될 재외동포 관련 시설"이라며"내국인 5천200만명과 재외동포 750만명의 에너지를 하나로 모으고, 재외동포 정책 수립을 위해 재외동포 당사자들과의 교류를확대하는 공간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재외동포교육문화센터는 해외이주 역사전시관과 내국인 청소년 체험학습장을 갖추고 차세대동포 정체성 교육과 글로벌한민족네트워크 거점 등의 기능을 한다.

세계 한인회장단 400여명은 작년 10월 서울 그랜드워커힐 호텔에서 열린 '2019 세계한인회장대회 전체회의'에서 '차세대 재외동포의 정체성 함양을 위한 노력을 전개하고 한민족 상호 이해와 소통을 위한 재외동포 교육문화센터 건립을 건의한다'고 결의한바 있다.

[위키리크스한국=뉴스1팀]

news1team@wikileaks-kr.or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