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여수 노인전문요양병원 내사…"회계·채용 부정 의혹"
경찰, 여수 노인전문요양병원 내사…"회계·채용 부정 의혹"
  • 뉴스1팀
  • 기사승인 2020-01-14 14:29:09
  • 최종수정 2020.01.14 14: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경찰이 직원을 부정하게 채용하고 회계를 부적절하게 운영한 의혹을 받는 전남 여수시 노인전문요양병원에 대해 내사에 착수했다.

14일 여수시에 따르면 전남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최근 여수시노인전문요양병원과 관련해 여수시로부터 회계자료 등을 확보해 조사에 들어갔다.

경찰은 노인전문요양병원의 부원장의 아내를 사회복지사로 채용하고 이중으로 급여를 지급한 것이 적절했는지를 집중적으로 조사하고 있다.

경찰은 또 병원 측이 의료보험관리공단에서 매달 들어오는 수입을 법인 통장으로 관리하지 않고 부원장 명의의 개인 통장에 관리하는 등 회계 문제도 들여다보고 있다.

경찰은 병원 관계자를 참고인 자격으로 소환해 조사할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부정하게 직원을 채용했는지, 횡령 혐의가 있는지 등을 중점적으로 보고 있다"며 "전반적으로 회계상의 문제가 있는지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여수시가 모 의료재단에 위탁해 지난해 5월부터 운영 중인 노인전문요양병원은 5개월치 수입 수억원을 법인 통장으로 관리하지 않고 부원장 명의의 개인 통장에 관리해온 것으로 드러났다.

이 병원은 또 부원장의 아내를 사회복지사로 채용해 정상적인 급여 250만원과는 별도로 병원에서 200만원을 지급해 문제가 됐다.

사실 확인에 나선 여수시는 지난해 말 부당하게 지급한 임금 1498만원을 회수했다.

[위키리크스한국=뉴스1팀]

news1team@wikileaks-kr.or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