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낡은 정치 바이러스 잡아야"
안철수 "낡은 정치 바이러스 잡아야"
  • 뉴스1팀
  • 기사승인 2020-01-16 11:02:54
  • 최종수정 2020.01.16 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철수 전 바른미래당 의원 [사진=연합뉴스]
안철수 전 바른미래당 의원 [사진=연합뉴스]

정계 복귀를 선언한 바른미래당 안철수 전 의원은 16일 "의사로서 살아 있는 바이러스 잡다가, 컴퓨터 바이러스 잡다가, 지금은 낡은 정치 바이러스를 잡고 있다"며 "내 팔자가 바이러스 잡는 팔자인 것 같다"고 말했다.

안 전 의원은 저서 '안철수, 우리의 생각이 미래를 만든다' 출간과 관련해 독자들에게 보내는 편지에서 이같이 밝혔다.

안 전 의원은 과거 컴퓨터 백신을 만들어 무료로 배포했던 일을 언급했다. 그는 "함께 살아가는 사회에 조금이라도 보탬이 되고 싶었다"며 "공익적인 마인드는 지금도 변함없는 내 삶의 기준"라고 했다.

이어 "내가 말하는 대한민국의 방향과 희망은 정직하고 깨끗하면 인정받는 사회, 거짓말 안 하고 규칙을 지키며 살아가는 사람들이 잘살고 떳떳한 사회를 만드는 것"이라며 "기본적인 약속과 정직, 공정과 원칙이 지켜질 수 있는 구조를 만드는 것이 정치가 해야 할 일"이라고 말했다.

[위키리크스한국=뉴스1팀]

news1team@wikileaks-kr.or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