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삼다수, 흥국생명 배구단과 페트병 재활용 캠페인 
제주삼다수, 흥국생명 배구단과 페트병 재활용 캠페인 
  • 김민지 기자
  • 기사승인 2020-01-21 14:21:29
  • 최종수정 2020.01.21 14: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주삼다수]
제주삼다수가 흥국생명 배구단 핑크스파이더스와 투명 페트병을 모아 새로운 자원으로 재탄생시키는 환경캠페인을 진행한다.[사진=제주삼다수]

제주삼다수는 흥국생명 배구단 핑크스파이더스와 투명 페트병을 모아 새로운 자원으로 재탄생시키는 환경캠페인을 진행한다고 21일 밝혔다.

환경부가 후원하는 이번 캠페인은 겨울철 인기 스포츠 종목인 배구 경기장을 찾은 팬들과 함께 투명 페트병을 따로 분리해 모음으로써 새로운 자원으로 재탄생하는 과정의 메시지를 전달하고 친환경 라이프스타일을 유도할 전략이다.

현재 국내 페트병 재활용률은 높으나 유색 페트병 및 다양한 재질사용, 일반 접착제를 사용한 라벨 등의 문제로 인해 재생원료 품질이 낮아져 재활용체계 개선이 필요한 상황이다. 이에 따라 투명 페트병을 따로 분리해 재활용을 높이고 라벨을 제거하고 분리 배출하는 등 품질 개선을 위한 소비자 동참이 요구되고 있다.

이번 캠페인은 V-리그 여자배구 4라운드 두번째 경기인 1월 21일부터 시즌 종료인 3월 15일까지 핑크스파이더스 홈경기장인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진행된다.

캠페인에 참여하는 방법은 체육관에 설치된 스마트 수거기에 '오늘의 분리수거' 애플리케이션을 다운로드해 인증 받은 후 폐페트병을 넣어주면 된다. 스마트 수거기 외에도 경기장 내 곳곳에 설치된 페트병 수거함을 통해서도 참여할 수 있다. 참여한 팬들에게는 폐페트병을 재활용해 만든 업사이클링 여행용 파우치 등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경기 중간 캠페인 영상 상영을 비롯해 팬들에게 투명 페트병 별도배출의 가치와 함께 페트병 라벨제거 동참을 유도하는 이벤트도 진행할 계획이다.

흥국생명 선수단 및 치어리더는 폐페트병의 가치와 고품질 페트병의 재활용을 위한 캠페인 영상을 촬영했다. 이 영상은 제주삼다수, 핑크스파이더스 구단 공식 SNS를 통해 팬들에게 공개된다.

제주개발공사 관계자는 "환경을 위해 기업과 소비자가 함께 노력하여 지속 가능한 지구를 만들어 나가는 문화가 정착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재활용에 대한 소비자들의 동참을 유도하기 위해 다양한 친환경 캠페인을 전개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위키리크스한국=김민지 기자]

kmj@wikileaks-kr.or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