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우한 폐렴' 확진환자 두 번째 발생
국내 '우한 폐렴' 확진환자 두 번째 발생
  • 최석진 기자
  • 기사승인 2020-01-24 10:21:45
  • 최종수정 2020.01.24 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세균 국무총리가 설연휴 첫날인 24일 인천국제공항을 방문해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응 검역상황을 보고를 받은 후 현장을 점검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정세균 국무총리가 설연휴 첫날인 24일 인천국제공항을 방문해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응 검역상황을 보고를 받은 후 현장을 점검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국내에서 '우한 폐렴'으로 불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확진 환자가 두 번째로 발생했다.

질병관리본부는 며칠 전 중국 우한에서 인천공항으로 입국한 사람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양성 반응을 보여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다고 24일 밝혔다.

앞서 지난 19일 중국 우한에서 입국한 중국 국적의 여성(35)이 우한 폐렴으로 불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감염된 것으로 확인돼 공항서 격리검사를 받았다. 이 환자는 국가 지정 격리병상(인천의료원)에서 치료받고 있으며 상태는 양호하다.

[위키리크스한국=최석진 기자]

dtpchoi@wikileaks-kr.or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