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일곱 개의 대죄: 그랜드 크로스’ 내달 3일 170여 개국 출격
넷마블, ‘일곱 개의 대죄: 그랜드 크로스’ 내달 3일 170여 개국 출격
  • 양철승 기자
  • 기사승인 2020-02-10 15:14:10
  • 최종수정 2020.02.10 15: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일본 애플 앱스토어 매출 1위...글로벌 사전 등록 100만 돌파

 

넷마블이 모바일 게임 ‘일곱 개의 대죄: 그랜드 크로스’를 오는 3월 3일 글로벌 시장에 정식 출시한다고 10일 밝혔다.

이 게임은 원작자 스즈키 나카바의 만화를 바탕으로 한 일본 인기 애니메이션 ‘일곱 개의 대죄’ IP를 활용, 유저가 주인공이 되어 원작 세계를 탐험하며 스토리를 진행하는 어드벤쳐 RPG다.

최고 수준의 그래픽을 바탕으로 3D 애니메이션을 보는 듯한 화려한 필살기 연출이 특징으로, 지난해 6월 한국과 일본에 출시한지 10일 만에 양국 애플 앱스토어에서 동시에 매출 1위를 달성한 바 있다.

이번 글로벌 런칭은 양국을 제외한 전 세계 170여 개국이 대상이다. 이에 앞서 넷마블은 지난 1월 16일부터 글로벌 사전등록을 진행하고 있는데, 사전등록자 100만명을 돌파하면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는 상태다.

사전등록에 참여한 모든 유저들에게는 주인공 ‘멜리오다스’의 의상과 무기 등 코스튬을 비롯해 인게임 재화와 비밀 박스 등 다양한 아이템이 제공된다.

글로벌 사전등록 공식 사이트에서는 사전등록 이벤트 외에도 일곱 개의 대죄: 그랜드 크로스의 세계관, 스토리, 캐릭터 등에 대한 상세 정보와 게임소개 영상 등을 확인할 수 있다.

[위키리크스한국=양철승 기자]

ycs@wikileaks-kr.org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