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오늘 전국위 열어 새보수·전진당과 합당 의결
한국당, 오늘 전국위 열어 새보수·전진당과 합당 의결
  • 이가영 기자
  • 기사승인 2020-02-13 09:37:24
  • 최종수정 2020.02.13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일 오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통합신당준비위원회 회의에서 새로운보수당 소속 정병국 공동위원장이 발언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10일 오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통합신당준비위원회 회의에서 새로운보수당 소속 정병국 공동위원장이 발언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자유한국당이 13일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전국위원회를 열고 새로운보수당, 미래를 향한 전진 4.0(전진당)과 신설 합당 추진을 위한 의결 절차를 밟는다.

먼저 전국위 의장과 부의장을 선출한 뒤, 신설 합당 추진에 대한 결정 권한을 당 최고위원회에 위임하기로 의결한다.

이후 야권통합에 참여하는 한국당, 새보수당, 전진당은 조만간 신설 합당 수임기구를 출범할 예정이다.

수임기구는 신설 합당을 위한 실무를 포함한 법적 절차를 논의하게 된다.

한국당은 이에 앞서 국회에서 의원총회를 열어 통합 신당과 관련한 당명·상징색·로고 변경 등을 놓고 의견을 모을 것으로 보인다.

제 정당과 시민단체가 야권통합을 위해 참여 중인 회의체인 통합신당준비위원회는 지난 10일 '대통합신당'을 통합신당의 이름으로 잠정 합의한 바 있다.

[위키리크스한국=이가영 기자]

leegy0603@wikileaks-kr.or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