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내륙 대설주의보...'경기·강원' 오늘밤 한파 특보
서울·내륙 대설주의보...'경기·강원' 오늘밤 한파 특보
  • 이호영 기자
  • 기사승인 2020-02-16 15:28:23
  • 최종수정 2020.02.16 15: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과 일부 내륙지역, 제주도 산지에 대설주의보가 내려졌다. 경기 북부와 강원 북부·산지에는 16일 밤 10시 이후 한파주의보가 발효된다. 

이날 기상청은 오전 서울과 경기 평택·안성·화성, 제주도 산자에 대설주의보를 내린다고 밝혔다. 대설주의보는 24시간 내려 쌓인 눈(신적설)이 5cm 이상으로 예상될 때 발효된다. 

오후 들어 대설주의보는 경기 하남·여주·포천, 강원 횡성·철원, 충남 공주·당진, 충북 청주·보은, 전북 진안·무주 등지로 확대됐다.

이날 오후 2시까지 서울 3.8cm 눈이 쌓여 올 겨울 최다 적설량을 기록했다. 고아주, 전북 전주·군산 등과 전남 영광·곡성 등, 울릉도·독도에는 대설 예비 특보가 발령됐다. 

[위키리크스한국=이호영 기자] 
 

eesoar@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