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남기 "'코로나19' 관련 항공·해운·관광·외식 업계 4200억 규모 긴급 지원"
홍남기 "'코로나19' 관련 항공·해운·관광·외식 업계 4200억 규모 긴급 지원"
  • 최정미 기자
  • 기사승인 2020-02-17 10:13:13
  • 최종수정 2020.02.17 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7일 '코로나19' 관련 "저비용항공사에 최대 3000억원 규모의 긴급융자 프로그램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홍 부총리는 정부서울청사에서 코로나19 대응 경제관계장관회의를 열고 "이번 사태로 운항을 중단·감축하는 경우 공항시설 사용료 납부도 최대 3개월간 유예하겠다"며 이 같이 밝혔다.

그는 "항공기 운용리스에 대한 공적 보증 프로그램도 도입할 것"이라며 "미사용 운수권과 슬롯(시간당 이착륙 횟수) 회수를 유예하며 인천공항 슬롯도 65회에서 70회로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해운업계 관련 홍 부총리는 "해운업계 전용 긴급경영자금을 600억원 규모로 신설하고 여객운송 중단 기간에는 항만시설 사용료와 여객터미널 임대료를 최대 100% 감면하겠다"고 제시했다.

관광업과 관련해 그는 "중소 관광업체 자금 애로 해소를 위해 500억원 규모의 '무담보 신용보증부 특별융자'를 도입해 1% 저금리로 지원하겠다"고 언급했다.

이어 "최대 30억원인 일반융자도 지원대상을 확대하고 당겨 지원하며 융자 상환도 신청한다면 오늘부터 1년을 유예할 것"이라며 "숙박업체의 재산세 감면, 면세점 특허 수수료 1년 연장 및 분할 납부 등도 조치할 것"이라고 했다.

외식업체에 대해선 "현재 100억원 규모인 외식업체 육성자금 지원 규모를 확대하고, 금리도 0.5%포인트 인하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코로나19와 관련해 우리 경제 파급 영향 최소화와 민간의 투자·소비·수출 등 정상적인 경제활동이 이뤄지도록 다시 한번 힘을 모아 달라"고 당부했다.

[위키리크스한국=최정미 기자]

prtjami@wikileaks-kr.or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