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관위, 미래통합당 '신설합당 등록' 공고
선관위, 미래통합당 '신설합당 등록' 공고
  • 뉴스1팀
  • 기사승인 2020-02-18 11:51:29
  • 최종수정 2020.02.18 11: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3석' 제1야당으로 21대 총선 치러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가 18일 국회에서 열린 첫 의원총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가 18일 국회에서 열린 첫 의원총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18일 자유한국당, 새로운보수당, 미래를향한전진4.0(전진당) 등 보수가 세력을 합친 미래통합당 신설합당을 등록을 공고했다. 통합당은 총 113석의 제1야당으로 오는 4월 15일 제21대 국회의원선거를 치르게 됐다.

선관위가 이날 홈페이지를 통해 밝힌 정당합당등록공고에 따르면 미래통합당의 약칭은 '통합당'이고, 대표는 황교안 전 한국당 대표가 맡는다.

사무소의 소재지는 한국당 중앙당사로 쓰여온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버드나루로 73 우성빌딩 3층이다.

전날 통합당은 국회 의원회관에서 출범식을 열고 새 출발을 알렸다. 황 대표는 출범식에서 "중도와 보수를 포괄하는 자유한국당과 자유민주주의 진영이 국민의 지엄한 명령에 화답해 과거를 딛고 차이를 넘어서 미래를 향해 하나로 결집했다"며 "우리가 마음을 모았으니 이제 하나의 목표, 정권심판의 고지를 향해 힘차게 달려가자"고 말했다.

[위키리크스한국=뉴스1팀]

news1team@wikileaks-kr.or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