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20, 오늘밤 코로나19 극복방안 모색... 특별 화상정상회의 개최
G20, 오늘밤 코로나19 극복방안 모색... 특별 화상정상회의 개최
  • 최정미 기자
  • 기사승인 2020-03-25 17:13:39
  • 최종수정 2020.03.25 1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제공조 방안 담은 정상 간 공동선언문 도출 예정
문재인 대통령 [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 [사진=연합뉴스]

주요 20개국(G20)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에 따른 위기 극복 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특별화상정상회의를 개최한다.

윤재관 청와대 부대변인은 25일 브리핑을 통해 문재인 대통령을 포함한 G20 정상들이 참여하는 정상회의가 26일 오후 9시에 열린다고 밝혔다.

특히 정상회의에서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국제공조 방안을 담은 정상 간 공동선언문이 도출될 예정이라고 윤 부대변인이 전했다.

윤 부대변인은 "이번 정상회의에서는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국제사회의 보건·방역 분야 협력을 비롯해 코로나19로 인한 세계 경제의 부정적 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한 G20 국가 간 정책 공조 방안이 논의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이번 정상회의는 G20 정상들을 화상으로 연결하는 방식으로 열린다.

문 대통령은 지난 13일 한·프랑스 정상 간 통화에서 G20 차원의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특별화상정상회의 개최를 제안한 바 있다.

이후 정부는 올해 G20 정상회의 의장국인 사우디아라비아 측과 관련 협의를 진행했고, 사우디아라비아는 국제사회의 요청을 받아들여 이번 G20 특별화상정상회의를 개최하게 됐다.

문 대통령은 정상회의에 참석해 코로나19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고 있는 한국의 경험을 국제사회와 공유할 예정이다.

나아가 문 대통령은 필수적인 경제 교류 필요성을 강조할 예정이라고 윤 부대변인이 전했다.

문 대통령은 세계 경제의 신속한 회복을 위해서는 국가 간 경제 교류의 필수적인 흐름을 유지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인식 하에 각국의 국경 관리 조치가 기업인 등 필수적인 인적 이동을 저해하지 않는 합리적인 범위 내에서 이뤄져야 한다는 데 대한 G20 회원국들의 관심을 촉구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문 대통령은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국제 공조 방안도 밝힐 예정이다.

[위키리크스한국=최정미 기자]

prtjami@wikileaks-kr.or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