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올 1분기 영업익 6조4천억…전년 동기比 2.73% 상승 '코로나 선방' 평가
삼성전자, 올 1분기 영업익 6조4천억…전년 동기比 2.73% 상승 '코로나 선방' 평가
  • 정예린 기자
  • 기사승인 2020-04-07 09:58:35
  • 최종수정 2020.04.07 0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가 1일 창립 50주년을 맞았다. 사진은 삼성전자 서초사옥. [연합뉴스]
사진은 삼성전자 서초사옥. [연합뉴스]

삼성전자가 2020년 1분기 매출 55조원, 영업이익 6조4000억원을 기록했다고 7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이날 올해 1분기 잠정 실적을 발표했다. 지난해 4분기 대비 매출은 8.15%, 영업이익은 10.61% 감소했다. 다만 전년 동기와 비교할 경우 매출은 4.98%, 영업이익은 2.73% 증가했다. 

이번 실적은 코로나19 사태 이후 첫 성적표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에도 영업익 6조원을 넘어서며 선방한 셈이다.

당초 시장 전문가들의 전망은 밝지 않았다. 1분기 매출과 영업이익이 시장 기대치를 밑돌 가능성이 크다는 분석이 제기됐다.

한편 잠정실적은 한국채택 국제회계기준(IFRS)에 의거해 추정한 결과다. 투자자들의 편의를 돕는 차원에서 제공되는 것이라는 게 회사측 설명이다.

삼성전자는 2009년 7월부터 국내 기업 최초로 분기실적 예상치를 제공하고, 2010년 IFRS를 미리 적용함으로써 글로벌 스탠다드에 입각한 정보제공으로 투자자들이 보다 정확한 실적 예측과 기업가치에 대한 판단을 할 수 있도록 하는 등 주주가치를 제고해 왔다.

[위키리크스한국=정예린 기자]

 

yelin.jung0326@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