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코로나19 환자 절반 감염경로 모른다
美, 코로나19 환자 절반 감염경로 모른다
  • 최석진 기자
  • 기사승인 2020-07-04 08:38:43
  • 최종수정 2020.07.04 08: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미국의 코로나19 확진자 중 절반 이상이 감염 경로를 정확히 파악하지 못 하고 있는 것으로 집계됐다.

미 질병통제예방센터(CDC)가 4월 15일부터 5월 24일까지 코로나19 확진자 35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조사에 따르면 응답자의 54%는 자신이 어떻게 바이러스에 감염됐는지 정확히 지목하지 못했다고 CNBC방송이 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나머지 46%는 코로나19 진단을 받은 이와 긴밀한 접촉이 있었다고 기억했고, 접촉 대상으로는 가족(45%)과 직장 동료(34%)가 다수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조슈아 바로카스 보스턴 의대 조교수는 이번 조사 결과에 대해 사람들이 지역사회의 무증상자로부터 코로나19에 감염되고 있을 가능성을 시사한다면서 매우 우려스러운 일이라고 평가했다.

CNBC는 코로나19 전파자의 25~45%가량이 무증상자로 추정된다면서 접촉하는 모든 사람이 마치 감염자인 것처럼 여기고 심각하게 예방 조처를 해야 한다는 전문가 조언을 전했다.

집밖을 떠나 공공장소에 있을 때는 항상 마스크를 착용하고 대규모 집회를 피하며 사회적 거리두기를 철저히 지켜야 한다는 것이다.

전문가들은 또 자신의 집을 방문하거나 차에 함께 탄 사람 등 지속적 접촉을 한 이들을 기억하고, 쇼핑이나 식사 영수증도 보관해 둬야 한다고 말했다.

추가 확산을 막기 위해 감염자에게 노출된 사람을 식별해 이들에게 이 사실을 알려주려면 단순히 기억에만 의존하는 것보다 이 방법이 오류를 줄일 수 있기 때문이다.

CNBC는 이번 연구가 검사 확대, 사례 연구, 접촉 경로 추적, 감염자의 격리 필요성을 강조한다며 더욱 광범위한 검사와 발열체크 등 적극적 감시가 이뤄져야 한다고 말했다.

[위키리크스한국=연합뉴스]

dtpchoi@wikileaks-kr.or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