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W2008S, 동물실험서 효과”..동화약품, 코로나19 임상2상 신청
“DW2008S, 동물실험서 효과”..동화약품, 코로나19 임상2상 신청
  • 장원석 기자
  • 기사승인 2020-08-19 09:17:30
  • 최종수정 2020.08.19 0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화약품은 19일 식품의약품안전처에 코로나19 치료제(DW2008S)에 대한 2상 임상시험을 신청했다고 밝혔다.

충북대학교에서 수행한 DW2008S ‘페럿(Ferret)’대상의 동물효능시험 결과 항바이러스 효능이 확인됐다. 이에 동화약품은 코로나19 치료제로서 임상 2상 시험 진입을 위한 IND(임상시험계획)를 신청했다.

이번 동물효능시험은 코로나19 바이러스를 감염시킨 페럿의 비강 세척액 내 바이러스 역가를 세포배양법으로 측정했다. DW2008S 투약군은 감염 대조군에 비해 감염 초기인 2일 째부터 유의미한 바이러스 억제 효능이 관찰됐고, 시험 기간 동안 지속적인 효과가 나타났다.

이마세 연구소장은 “동물효능시험 결과가 나오기까지 오랜 시간이 걸렸지만 이미 예상한대로 DW2008S에서 항바이러스 효능이 긍정적으로 나타났다”며 “신약개발을 통해 전 세계의 코로나 사태 종식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DW2008은 동화약품이 천식치료제로 개발 중인 신약으로 이미 임상 1상을 완료하고 임상 2상 IND 승인을 받은 안전한 약물이다.

 

jws@wikileaks-kr.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