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대통령, 여야합의 추경처리에 "의미 있어…협치 지속되길"
문대통령, 여야합의 추경처리에 "의미 있어…협치 지속되길"
  • 뉴스1팀
  • 기사승인 2020-09-23 15:32:53
  • 최종수정 2020.09.23 15: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23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 대응을 위한 4차 추경안이 전날 국회에서 처리된 것과 관련, "앞으로도 국회에서 협치가 지속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국회가 최단 시일 안에 여야 합의로 추경안을 통과시킨 것은 의미가 있다"고 평가하면서 이같이 말했다고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이 전했다.

문 대통령은 "정부가 추석 전에 많은 국민에게 지원금을 드릴 수 있게 돼 다행스럽다"고 했다.

강 대변인은 "대통령은 '위기가 불평등을 심화하는 공식을 깨겠다'고 여러 차례 강조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청와대 핵심관계자는 기자들과 만나 당초 4차 추경안에 포함됐던 '전 국민 통신비 지원'이 '선별 지원'으로 변경된 데 대해 "더불어민주당과 정부, 청와대는 전 국민 통신비 지원 입장이었으나 야당이 반대했다"며 "여야 협상 과정에서 내용이 달라진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민주당 이낙연 대표가 '추경을 집행해야 한다는 절박감 때문에 야당의 제안 중 가능한 것을 수용했다'고 했는데, 청와대도 그 부분에 대해서는 생각이 같다"며 "추석 전 추경의 빠른 집행, 또한 여야 협치를 위해 여당이 야당의 입장을 수용한 것으로 안다"고 덧붙였다.

[위키리크스한국=연합뉴스]

news1team@wikileaks-kr.or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